|

다세대 주택 건설 활발해질 듯

문용준 기자 myj@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7-01-10 14:10

“밴쿠버 11월 건축허가액수 전월 대비 30.7% 증가”
집값이 하락할 것이라는 우려에도 불구하고 밴쿠버 경기의 건설 경기는 그닥 식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새집이 계속해서 공급될 전망이다.

캐나다 통계청의 10일자 보고서에 따르면 11월 밴쿠버 지역 건축 허가액수는 8억9920만달러로 전월과 전년 대비 각각 30.7%와 10.9% 상승했다.

BC주 통계를 살펴보면 주택 건설에 대한 의지가 더욱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다. 동월 BC주 건축 허가액수는 전년 동기 대비 9.5% 늘어난 12억8450만달러로 집계됐다. 이 중 주택 부문 허가액수는 10월과 1년 전 같은 달에 비해 각각 약 21% 늘어난 10억2230만달러를 기록했다. 반면 비(非) 주택 부문 건축 허가액수는 연간 기준으로 20% 이상 감소했다. 통계청은 “BC주에서 주택 건축 허가액수가 눈에 띄게 증가한 것은 아파트 등 다세대 신축이 활발해진 결과”라고 언급했다.

한편 전국적으로 3개월 연속 상승했던 건축허가액수는 11월 들어 전달 대비 0.1% 소폭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앨버타주의 신축 움직임이 둔화된 데 따른 것이다. 11월 앨버타주 건축허가액수는 11억4890만달러로 월간 기준 36.9% 줄었다.
문용준 기자 myj@vanchosun.com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지난해 문닫은 문제 업체, 다시 문 열 준비 중”
캐나다 동물보호단체 월드애니멀프로텍션(WAP)은 23일 “동물보호와 관련 논란이 된 태국 타이거템플이 골든 타이거로 이름을 바꿔 재개장했다”며 태국 정부에 "동물원 허가를 내주지...
밴조선 웨더브리핑
토요일인 25일에는 날씨 변화가 비교적 심할 전망이다. 캐나다 기상청(Environment Canada)의 주간 예보에 따르면 이날 늦은 오후에는 구름의 양이 점차 많아지면서 비 올 확률이 있다. 밤에는 기온이 1도까지 떨어지겠으며 곳에 따라 눈 또는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의회 연설서 "난민 막지 않겠다" 밝혀
저스틴 트뤼도(Trudeau) 캐나다 총리가 미국에서 밀입국해 들어오는 난민을 막지 않겠다고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의 반(反)이민 정책과 대조적이다. 최근 미국에서 캐나다로...
“평균 주급 971달러, 전년 대비 1.2% 올라”
지난해 12월 캐나다 근로자의 평균 주급이 전년 동기 대비 1.2% 오른 971달러로 조사됐다. 캐나다 통계청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동월 평균 주당 근로 시간은 32.8시간으로, 이를 토대로 계산한 캐나다 근로자의 시간당 평균 급여는 약 30달러다.BC주의 임금 수준은...
재외국민 투표권 부여 개정안, 한국 국회 상임위 통과
올해 한국에서 조기 대통령선거가 실시된다면, 해외에 거주하는 재외국민들이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국회 안전행정위원회는 23일 전체회의를 열어 대통령 궐위 시에 치러지는 대통령 선거에서 재외국민에게 투표권을 부여하는 내용의...
“캐나다내 기업 영업 이익 1년 전 비해 두 자릿수 상승”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실제 기업 영업 이익은 상승세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국내 기업들의 영업 이익은 전분기 대비 3.6% 늘어난 868억달러로 집계됐다.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상승률은 두 자릿수인...
BC주 업주들 경기 기대감 하락
BC주 소기업신뢰지수가 하락했다. 영업이 전보다 어려워질 수 있다는 예감이 기업가 사이에 있다는 의미다.캐나다자영업자연대(CFIB)는 23일 BC주 2월 소기업신뢰지수가 1.5포인트 하락한 63.7로 캐나다 7위라고 발표했다.지수는 올해 들어 연속 하락했다. CFIB는...
<버나비>새벽시간 보행자, 뺑소니 차량에 치여..버나비 관할 연방경찰(RCMP)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전 5시 50분경 캐나다 웨이와 디어 레이크 파크웨이 사이에서 길을 걷던 46세 여성이 차에 치여 중태에 빠졌다.버나비에 거주하는 여성 피해자는 교차로를 따라...
설문결과 운전자가 점검 안해
BC주 운전자가 자녀 카시트 설치를 제대로 점검하지 않아 위험하다는 지적이 23일 나왔다.션 페티파스(Pettipas)BC자동차협회(BCAA) 선임 간사는 “자녀를 태우고 다니는 운전자 중에는 중고 카시트를 쓰거나, 제대로 설치됐는지 확인하지 않아 매일 위험을 무릅쓰고...
“우울증 등 정신질환 진단 비율도 남자 청소년의 거의 두 배”
12세에서 17세 사이 캐나다 청소년 네 명 중 세 명만이 자신의 정신 건강에 대해 ‘매우 좋음’ 혹은 ‘탁월함’이라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답변은 성별에 따라 차이를 보였다. 캐나다 통계청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여학생이 남학생에 비해 다소...
밴조선 웨더브리핑
기온이 다시 영하로 떨어져 춥겠다. 눈소식도 있다. 도로 사정이 악화될 수 있으므로 낙상이나 교통사고 예방에 신경 써야 할 것으로 보인다. 금요일인 24일 이른 오후에는 눈 혹은 비가 내리겠고 이후에는 구름만 많이 끼겠다고 캐나다 기상청(Environment Canada)은...
예산안에 올해 5월 주총선 대비 공약 담아
BC주정부는 21일 2017·18년도 주정부 예산안을 발표하면서 의료보험료 반값인하·소기업 소득세 인하 등을 발표했다. 이번 예산안은 오는 5월 7일 치러질 BC주총선 대비 집권 BC자유당(BC...
지난해 8월 외국인 취득세 조치 영향.. 규제 완화 어려워 관망세 지속될 듯   지난해 중순까지 밴쿠버 하우스라면 물불 가리지 않고 사재기를 주도했던 중국인 투자자들의 발걸음이 시애틀로 옮겨갔다는 보도가 나왔다. 21일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재택 간병인 영주권 취득 비율 가장 높아”
임시 외국인 근로자 신분으로 캐나다에 정착한 뒤 이후 영주권을 취득하는 사례가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이른바 ‘선(先)정착, 후(後)이민’ 경향이 예전에 비해 뚜렷해졌다는 것이다.캐나다 통계청의 21일자 보고서에 따르면 전체 외국인 임시 근로자 중...
'김정남 피살'에 "北 추가 테러 우려"…중국 여행 주의보
한국 외교부는 최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의 피살사건 등으로 인해 해외에 있는 한인들에 대한 안전이 우려된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이에 따라 주밴쿠버총영사관(총영사 김건)은 공관 홈페이지에 '재외국민 신변안전에 대한 주의...
“12월 한 달 동안 방문 횟수만 2만1000건”
캐나다를 찾는 한국인이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캐나다 통계청의 21일자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한국인의 캐나다 방문은 2만1000건으로 전월 대비 0.4%, 1년 전 같은 기간에 비해서는 3000건 가량 증가했다. 미국을 제외하면 영국이 캐나다 여행을 가장...
여론조사결과 공공기관 신뢰 하락, 파퓰리즘 상승
“세계적인 파퓰리즘(대중영합주의) 유행에 대해 캐나다도 면역성을 갖지 못했다. 공공에 대한 신뢰가 침몰하고 있다"글로벌 PR그룹 에델만(Edelman)사는 2017년 신뢰 바로미터 보고서를 14일 공개하며 캐나다 사회 문제를 지적했다.  에델만은 "자체 조사를 시작한...
“수술 대기자 명단 오른 뒤 벌써 500일 흘러”
남편의 고관절 수술을 기다리다 지친 한 여성이 BC 입법부에 관련 문제를 해결해 달라고 직접 호소했다.캐나다 공영방송 CBC 보도에 따르면 오소유스에 거주 중인 리 홈(Hom)씨의 ‘수난사’는 지나치게 길어 보인다. 통증과 관련된 진단을 받기까지 홈씨는 근 2년을...
“5대암 중 1위가 유방암”
2014년 퀘벡주를 제외한 전국의 신규 암 진단 건수가 13만7000건으로 집계됐다고 캐나다 통계청이 21일자 보고서를 통해 밝혔다. 이에 따른 암 발생률은 인구 10만명당 501건이다.2014년 기준 캐나다인의 5대 암 가운데 유방암이 차지하는 비율은 13.2%로 가장 많았다....
밴쿠버 비롯해 토론토·LA 등 북미투어 개최
대표적인 K-POP 남성그룹인 샤이니(SHINee)가 첫 북미 투어에 나선다.특히 샤이니는 데뷔 후 처음으로 다음달 21일 밴쿠버 공연을 펼칠 예정이어서, 밴쿠버 교민들의 관심을 불러모을 것으로...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