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밴조선의 맛집탐방]굿 프랑스! 밴쿠버에서 만나는 프렌치 레스토랑 BEST 4

최희수 기자 chs@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9-03-07 15:32

매년 3월 셋째 주 전 세계에서 펼쳐지는 프랑스 미식 축제 ‘구 드 프랑스 (Goût de France)’가 오는 21일 밴쿠버에서도 열린다. 올해로 5회째 열리는 이번 행사는 밴쿠버 전역에서 총 7개 프렌치 레스토랑이 참여해 다양한 프랑스 식문화를 선보인다. 이번 축제의 요리 콘셉트는 프랑스 남부지역인 프로방스 지역 요리로, 손님들은 각 장소에서 스타터, 메인 코스, 디저트, 그리고 프랑스 와인과 샴페인 등을 기대할 수 있다. 밴쿠버 한복판에서 미식의 본고장 프랑스의 대표 요리를 맛보고 싶다면 아래 엄선된 레스토랑을 주목해보자. 

Tableau Bar Bistro



모던한 감성의 인테리어에 클래식한 프랑스 전통 요리와 최고급 웨스트 코스트 식재료를 갖춘 프렌치 비스트로. 밴쿠버 콜 하버에 위치한 ‘Tableau Bar Bistro’는 제철 요리와 클래식 칵테일, 다양한 수제맥주는 물론 최고급 품종의 프랑스 와인 리스트를 선보이기로 유명하다. 또 이곳의 메뉴는 스테이크, 씨푸드, 파스타 및 버거류 등으로 매우 다양하며, 각자 취향에 맞게 고를 수 있는 메뉴가 많아 가족 식사나 미팅 장소로도 제격이다. 여기에 프랑스 남부 지역을 대표하는 와인을 곁들인다면 프로방스 정찬으로도 더할 나위 없다. 이곳에서 보다 저렴한 식사를 원한다면 해피아워 시간대를 이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주소: 1181 Melville Street, Vancouver
문의: (604)639-8692

St Lawrence



캐주얼한 분위기에서 프랑스 가정식 요리를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공간. 매년 ‘최고의 프렌치 레스토랑’ 반열에 오르며 오랜 기간 사랑받아온 이곳은 밴쿠버 개스타운에 인접해 있다. 이곳은 특이하게도 퀘벡에서 영감을 얻은 산골의 요리들을 콘셉트로 내세워 손님들을 끌어 모으고 있다. 특히 메인디시 중 하나로 제공되는 거위 간 테린(Terrine) 요리는 이곳의 시그니처 메뉴로, 이곳 JC 푸리네 셰프의 손끝에서 탄생한 근사한 거위 요리를 즐길 수 있다. 여기에 가성비 좋은 진한 오렌지 향의 프랑스산 리큐어 쿠앵트로(Cointreau)를 곁들이면 완벽한 한상이 완성된다. 이곳은 디너에만 손님을 받으니 참고할 것.

장소: 269 Powell Street, Vancouver 
문의: (604)620-3800

Provence Marinaside



밴쿠버 예일타운 인근에서 이색적인 퓨전 요리로 사랑받는 프렌치 레스토랑이다. 특히 해산물을 활용한 프렌치 베이스의 메뉴가 대표적이다. 이곳에서는 프랑스 남부와 캐나다 서해안의 조화로운 맛으로 해산물의 완벽한 합을 추구한다. 이곳의 시그니처 메뉴는 크랩 앤 쉬림프 케이크나 랍스타 뱀부 라이스, 화이트 와인을 곁들인 홍합찜 요리 등으로, 특히 자몽을 베이스로 한 프렌치 드레싱에 레몬 마요네즈, 레튜스 등을 넣은 식용 달팽이&개구리 다리 요리가 화룡점정이다. 이곳에서는 워터프론트의 풍경이 내다보이는 파티오에 앉아 식사를 하는 것도 이곳 프렌치 요리를 제대로 즐기는 방법 중 하나다.

주소: 1177 Marinaside Crescent, Vancouver
문의: (604)681-4144

Origo Club



중국계 캐네디언 주인장이 이끄는 ‘Origo Club’은 동양과 서양이 만난 프렌치 퓨전 레스토랑을 표방한다. 프랑스의 고유한 정찬과 퓨전 중식을 동시에 맛볼 수 있는 것이 이곳 요리의 장점으로, 지난해 1월 오픈 후 프렌치 감성을 즐길 수 있는 또다른 레스토랑으로 자리매김했다. 이곳은 현지에서 조달한 신선한 재료와 현대 프랑스인들이 즐겨 먹는 퓨전 음식으로 이곳 현지인들에게도 인기가 좋다. 특히 프렌치 바게트 비엔누아즈리(viennoiseries)와 오리 가슴살 요리인 마그레 드 카나르(magret de canard)가 이곳의 인기메뉴로, 서양식 다식과 원하는 차를 선택해 마실 수 있는 애프터눈 티(afternoon tea) 서비스도 일품이다.  

주소: 6888 River Rd #110, Richmond
문의: (604)285-8889

최희수 기자 chs@vanchosun.com




이제 신문도 이메일로 받아 보세요! 신속 정확한 COVID 19에 대한 뉴스와 정보, 그리고
한인 사회의 각종 소식들을 편리하게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지금 신청하세요.

광고문의: ad@vanchosun.com   기사제보: news@vanchosun.com   웹 문의: web@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15일 발표된 방침에 따라 BC주 학생들은 6월 1일부터 학교개방 3단계에 진입하며 선택적 등교를 하게 된다. BC주에서는 5단계 방침에 따라 학교 개방을 준비하고 있는데, 이 발표의...
한인 고학년 학생들, “진로·진학 불안감이 가장 큰 걱정”
아이들 걱정에는 구체적인 답변으로 대응하는 것 중요
아이들은 코로나19로 인한 현재의 사태에 대해 무엇을 가장 걱정하고 궁금해하고 있을까? 어른들도 처음 겪어보는 이 비상 상황은,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보면 ‘자신에게도 위험한...
팬데믹 상황, 자녀의 독서습관 ‘관찰’ 기회로 삼아야
권장도서는 참고만, 자녀가 책 고르는 즐거움 갖도록
도서관 온라인 프로그램 이용해 다양한 활동 가능
온라인 수업을 명분으로 컴퓨터에 더욱 몰입해가는 자녀들을 볼 때, 대부분의 부모들은 또다른 고민에 빠지게 된다. “어떻게 하면 컴퓨터에서 잠시라도 벗어나게 할 수 있을까?”가벼운...
자녀가 ‘두려움에 빠지기 전’ 객관적 사실 대화해야
가족이 함께 하는 ‘특별한 시간’으로 활용하면 최상
▲휴교에 놀이터까지 폐쇄된 상태에서 24시간 자녀를 양육할 때는 '함께 계획을 세우고 역할분담을 하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 사진=배하나 기자 최근 캐나다 현지...
교육과정과 과목별 특징 확인하며 활용 가능
코로나19 비상 상황이 장기화될 가능성에 따라, 학교수업은 당분간 무기한 온라인수업으로 대체될 전망이다. 그러나 온라인수업만으로 채워지지 않는 긴 시간을 자녀와 함께 어떻게...
프레이져 보건센터(Fraser Health), 한국어 자료 제공
감염 의심되면, 자가격리 시작→811 연락→911연락
    캐나다 각 주들이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초강력 조치들이 발표되는 가운데, 감염예방을 위한 보건당국의 정보가 연일 보완되는 한편 정부차원의...
킹덤2, 검은 돈2, 스펜서컨피덴셜···화제의 신작 대거 공개
보스베이비 시즌3 , 라바 아일랜드 시즌2 등 애니메이션도 인기
봄방학은 다가오는데 코로나 확산으로 야외활동이 쉽지 않아 난감하기 그지없다. 감염을 우려해 외출을 자제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는 가운데, 온라인 비디오 스트리밍 업체...
클릭 한번이면 다음날 아침 일찍 원하는 푸드 아이템을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이는 바로 식·음료 상품을 한데 모아 패키지로 곱게 꾸린 온라인 식품 배송...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 예정되어
밴쿠버 올림픽 10주년 기념한 행사들까지 풍성
2월의 행복한 주말,  BC주 패밀리데이 연휴를 앞두고 크고 작은 행사들이 당신을 기다리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밴쿠버 올림픽 10주년을 기념한  올림픽 관련 행사들도...
색다른 디자인과 맛 선보이는 초콜릿샵 추천
발렌타인 데이가 다가오고 있다. 이날만큼은 연인들뿐만 아니라 오래된 부부나 친구들 사이에도 어색함 없이 사랑과 관심의 표현할 수 있는 날이다. 이번 발렌타인 데이에는 시중에 자주...
퍼레이드와 사자춤, 공예 체험 등 다양한 행사
아시아권 최대 명절인 설날을 맞아 오는 주말, 밴쿠버 차이나타운 및 각지에서 다채로운 행사들이 펼쳐진다.  이 행사는 이제 밴쿠버의 대표적인 축제 중 하나로 자리잡고 있다. 많은...
저렴한 비용으로 즐기는 최고의 맛과 분위기
밴조선 맛집 탐방 <16>     밴쿠버 최고의 맛집들을 저렴한 비용으로 즐길 수 있는 행사가 시작된다. 매년 1월 펼쳐지는 ‘다인 아웃 페스티벌(Dine Out Vancouver)’이다. 올해에는...
어린 자녀들도 즐길 수 있는 행사··· 일찍 카운트다운 할 수 있어
▲ 시모어 마운틴의 NYE 행사 (사진=Mt Seymour Facebook)어린 자녀들이 있는 가족들은 자녀들과 함께 카운트다운을 하고 싶어도 늦은 시간까지 기다리기 힘든 경우가 많다. 메트로 밴쿠버에서는...
IMDB 선정 가장 많은 관심 끌었던 영화
▲ 조커가 2019년 가장 '핫'했던 영화로 꼽혔다. 사진=Joker...
전자업계가 추천하는 '연말 선물 아이템' TOP6
크리스마스를 닷새 앞둔 연말연시를 맞아 홀리데이 분위기가 무르익고 있다. 이맘 때에는 발빠르게 움직이지 않으면 가성비 좋은 ‘실속 선물’을 챙기기 어렵다. 다만 감사의 마음을...
볼거리&놀거리 <212>
Grouse Mountain그라우스 마운틴(Grouse Mountain) 리조트는 대중 교통으로 접근할 수 있는 유일한 노스 쇼어 스키장으로, 리조트는 밴쿠버의 멋진 도시 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33개의 트레일을...
연중 북미 최대의 할인행사 블랙 프라이데이가 다가왔다. 지난 1년 동안 이 날 만을 위해 닫아 놓았던 지갑을 모처럼 열 시간이 왔다. 블랙 프라이데이를 맞아 지갑을 열게 만들 세일...
환경 문제가 전세계적으로 가장 뜨거운 이슈 중 하나로 대두된 요즈음 ‘푸드 마일리지(Food Mileage)’라는 말을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푸드 마일리지는 ‘먹을거리가 생산자 손을 떠나...
평화롭던 주택가 곳곳에 괴기스럽고도 익살맞게 꾸민 ‘유령의 집’이 눈에 띄고, 상점에는 온갖 마녀, 악당, 인기 영화 캐릭터의 코스튬이나 큼지막한 주홍빛 호박이 즐비하다. 1년 중...
바람이 제법 쌀쌀해지는 매해 이맘때쯤 우리의 미각을 자극했던 다이닝 축제 ‘테이스트 오브 예일타운(Taste Of Yaletown)’이 올해도 어김없이 돌아왔다.올해로 15회를 맞는 테이스트 오브...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