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주목할 만한 블랙 프라이데이 ‘베스트 딜’

손상호 기자 ssh@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9-11-26 11:39




연중 북미 최대의 할인행사 블랙 프라이데이가 다가왔다. 지난 1년 동안 이 날 만을 위해 닫아 놓았던 지갑을 모처럼 열 시간이 왔다. 블랙 프라이데이를 맞아 지갑을 열게 만들 세일 정보와 각 업체의 ‘베스트 딜’을 정리했다. 

아마존(Amazon): 온라인 쇼핑계의 큰손답게 다양한 물품들에 대한 대규모 세일을 지난주 금요일부터 진행 중이다. 아마존 자체 디바이스인 Echo Dot, 전자책 리더 Kindle, 태블릿 PC Fire를 최대 50% 할인한다. 전자제품뿐만 아니라 아디다스, 리복, 뉴발란스 등의 패션 브랜드도 최대 40% 세일을 진행하고 있다. 베스트 딜: 도시바 50인치 스마트 LEDTV 399.99달러(원가:599.99달러)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지난 21일부터 대규모 세일을 진행하고 있다. 자체 브랜드 컴퓨터인 Surface와 게임 콘솔 Xbox가 최대 40% 세일을 하고 있으며, 블랙 프라이데이 전날인 28일부터는 HP과 Acer 랩탑을 최대 400달러 이상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베스트 딜: HP Intel Core i5, 8GB RAM, 512GB SSD 노트북 599.99달러(원가:999.99달러)

베스트바이(BestBuy): 일찌감치 삼성, LG, 소니 TV를 최대 1000달러 이상 저렴하게 살 수 있는 VIP 세일을 진행 중이며, 블랙 프라이데이부터는 더욱 확대돼 일주일 동안 홈오디오, 가전제품 등 다양한 제품들에 최대 50% 세일을 할 계획이다. 베스트 딜: 삼성 65인치 4K HDR 스마트 LED Curved TV 799.99달러(원가:1299.99달러)

월마트(Walmart): 온라인 세일은 28일 밤부터, 현장 세일은 블랙 프라이데이 당일부터 진행된다. 다이슨, 테팔, 키친에이드 등 인기 가전제품 브랜드를 시작으로 게임 콘솔, TV, 카메라 등도 최대 60% 세일이 예정되어 있다. 베스트 딜: T-fal Easy Fry XL 에어 프라이어 48.88달러(원가 129.97달러)

스테이플스(Staples): 온라인 블랙프라이데이 세일이 28일 밤 9시부터 진행될 예정이며 컴퓨터, 스마트폰, 타블렛 등 다양한 전자제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다. 베스트 딜: Seagate 2TB 휴대용 외장 하드 드라이브 59.99달러(원가:104.99달러)

스포첵(SportChek): 28일부터 이틀간 스포츠 의류, 용품에 대한 최대 65% 세일을 진행한다. 스키·스노우보드 용품들은 최대 50% 세일하며, 하키, 골프 용품들도 보다 훨씬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일부 상품에 한해서는 12개월 무이자 할부도 가능하다. 베스트 딜: K2 Anthem 76 여성용 스키 274.98달러(원가:549.99달러) 

런던 드럭스(London Drugs): 세일이 29일 시작으로 6일에 걸쳐 있을 예정이다. 전자제품, 주방용품, 의약품, 식품 등 다양한 품목을 돌아다닐 필요 없이 한 곳에서 구입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베스트 딜: Thinkware FA10 대쉬캠 69.99달러(원가 149.99달러)

아이키아(IKEA): 가구기업 아이키아 역시 29일을 시작으로 3일간의 대규모 세일을 준비하고 있다. 다양한 가구와 가전제품들에 최대 60% 세일이 진행된다. 매트리스, 창고 등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베스트 딜: HEMNES 3단서랍 침대 199.99달러(원가: 399.99달러)

더브릭(The Brick): 다양한 가구와 전자제품을 취급하는 더브릭은 소파 최대 60%, 매트리스 최대 55% 등 전 품목에 한해 대규모 세일이 지난주부터 시작됐다. 일부 품목은 48개월 무이자 할부도 가능하다.  베스트 딜: 발리 유로탑 매트리스 퀸사이즈 세트 799달러(원가:1599.97달러)

그 밖에 여러 가전제품, 의류, 가구 등이 그 어느 때 보다 저렴하며, 더욱 다양한 블랙 프라이데이 세일 정보는 RedFlagDeals(www.redflagdeals.com)에 정리되어 있다.


손상호 기자 ssh@vanchosun.com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볼거리&놀거리 <212>
Grouse Mountain그라우스 마운틴(Grouse Mountain) 리조트는 대중 교통으로 접근할 수 있는 유일한 노스 쇼어 스키장으로, 리조트는 밴쿠버의 멋진 도시 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33개의 트레일을...
연중 북미 최대의 할인행사 블랙 프라이데이가 다가왔다. 지난 1년 동안 이 날 만을 위해 닫아 놓았던 지갑을 모처럼 열 시간이 왔다. 블랙 프라이데이를 맞아 지갑을 열게 만들 세일...
환경 문제가 전세계적으로 가장 뜨거운 이슈 중 하나로 대두된 요즈음 ‘푸드 마일리지(Food Mileage)’라는 말을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푸드 마일리지는 ‘먹을거리가 생산자 손을 떠나...
평화롭던 주택가 곳곳에 괴기스럽고도 익살맞게 꾸민 ‘유령의 집’이 눈에 띄고, 상점에는 온갖 마녀, 악당, 인기 영화 캐릭터의 코스튬이나 큼지막한 주홍빛 호박이 즐비하다. 1년 중...
바람이 제법 쌀쌀해지는 매해 이맘때쯤 우리의 미각을 자극했던 다이닝 축제 ‘테이스트 오브 예일타운(Taste Of Yaletown)’이 올해도 어김없이 돌아왔다.올해로 15회를 맞는 테이스트 오브...
풍요로운 추수(秋收)를 축하하며 온가족이 모여 만찬을 즐기는 ‘추수감사절(Thanksgiving Day)’이 바로 코앞이다. 전통적인 칠면조에 호박파이, 특별한 날만 식탁에 올라오는 별미 메뉴 등...
9월부터 제철을 맞이하는 굴은 호불호가 갈리기도 하지만 ‘바다의 우유’라고 불리며 특유의 맛과 높은 영양가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는다. 밴쿠버는 해안가에 위치한 도시답게 굴을...
올해로 38번째를 맞는 밴쿠버 국제 영화제(Vancouver International Film Festival, VIFF)가 한 주 앞으로 다가왔다. 토론토 국제 영화제, 몬트리올 국제 영화제와 더불어 캐나다 최대의 영화제로 꼽히는...
추석과 함께 밴쿠버 가을의 시작을 알리듯 비와 구름으로 가득찬 일기예보가 찾아왔다. 이대로 여름을 떠나 보내기엔 아쉽지만 위안을 삼을만한 소식은 눈을 뗄 수 없을만큼 아름다운...
새로 오픈한 신개념 카페 BEST4
최근 맛뿐만 아니라 다양한 경험을 소비하고자 하는 고객들이 늘어나면서 카페 업계의 공간과 콘셉트도 진화하고 있다. 이에 따라 현대인들의 취향과 개성을 따라가는 신개념 카페들이...
주말 가볼만한 축제 TOP3
이번주부터 메트로밴쿠버 전역에서 열리는 다채로운 행사들 가운데 놓치지 말아야 할 이벤트들을 모아봤다. 밴쿠버의 유명 불꽃놀이 축제부터 야외 극장 이벤트까지, 체험·축제·음식 등...
새로 오픈한 레스토랑 BEST 4
요즘 들어 시선을 잡아끄는 메트로밴쿠버의 신(新) 명소들이 맛집 탐방을 즐기는 이들의 발길을 이끌고 있다. 식도락가들을 위한 올여름 ‘신상 맛집’ 리스트를 공개한다. Shiok...
캐나다 생일맞이 지역별 이벤트 5선
7월 1일 ‘캐나다데이’가 나흘 앞으로 다가왔다. 올해는 캐나다의 152번째 생일파티가 전국에서 펼쳐진다. 해마다 캐나다데이가 되면 메트로밴쿠버 전역에서도 다채로운 행사와...
캐나다∙미국을 포함한 세계 많은 나라는 6월 3째주 일요일을 아버지의 날, ‘파더스 데이(Father’s day)’로 정하고 있다. 올해는 다가오는 6월 16일이 아버지들을 위한 하루다. ‘파더스...
볼거리&놀거리 <211>
BC주 워터파크들이 연이어 개장 소식을 전하며 여름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 부지런한 물놀이족들도 벌써부터 물놀이 계획을 세우며 여름 준비가 한창이다. 본격적인 6월을 맞아 재미와...
[밴조선의 맛집탐방]
아이스크림의 계절이 성큼 찾아왔다. 물론 한여름 더위만큼은 아니지만 갑자기 따뜻해진 날씨에 시원하고 달콤한 아이스크림을 찾는 이들이 많아지고 있다. 특히 올해는 여름이 빨리...
여유로운 오후에 로맨틱한 카페나 라운지에서 즐기는 가벼운 티타임은 일상에 지친 엄마들에게는 힐링 그 자체다. 여기에 달콤한 분위기를 더해줄 디저트까지 함께라면 엄마들에게...
지역별 파머스 마켓 6선
매년 이맘 때 쯤이면 메트로밴쿠버 도심 일원은 시골스러운 정겨움으로 가득찬다. 왁자지껄하게 떠드는 소리와 밀고 당기는 흥정이 이뤄지는 캐나다식 재래시장이 열리기 때문이다....
새로 오픈한 레스토랑 BEST 4
미식 탐험가들의 호기심을 불러 일으키는 독특한 콘셉트의 레스토랑들이 최근 밴쿠버에서 오픈 행진을 벌이고 있다. 많은 이들이 오가는 밴쿠버 도처에서 주목받는 신흥 맛집을...
해마다 이스터 데이(부활절) 기간이 되면 이스터 버니(Easter Bunny·부활절 토끼)를 테마로 한 부활절 행사들이 각 지역에서 열린다. 이날만큼은 남녀노소 모두가 토끼나 달걀 모양의...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광고문의
연락처: 604-877-11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