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노스로드에 조성되는 1300세대의 메가 주거단지…소코(soco)

김혜경 기자 khk@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9-06-28 11:50

특급 리얼터 9명이 모인 한인 전문 ‘밴분양’팀 구성
23-44층 규모 총 5개 동…상가 및 데이케어 등 최첨단 편의시설 자랑 밴분양
최고의 조건, 최상의 유닛에 대한 우선 선택권 제공



밴쿠버 특급 리얼터 9명이 모인 메가 분양팀의 초대형 프로젝트 소코(SOCO)가 시작된다

한인타운 중심지인 노스로드 지역에 1300세대가 입주할 수 있는 소코(soco)의 분양은 현재 메트로 밴쿠버 부동산 시장의 가장 큰 이슈 중 하나다.

앤썸사 개발로 노스로드 319, 하이웨이 1선상 북쪽에 위치한 110만 스퀘어피트의 주상복합 단지로 조성되는 메가급 프로젝트에 걸맞게 특급 한인 리얼터 9명이 함께 하는 수톤 부동산의 ‘밴분양’팀이 전격 구성됐다.  

베스트웨스턴 호텔이 있던 부지에 세워지게 되는 총 5개 타워의 프로젝트를 위해 ‘밴분양’에 합류한 이들은 김남균, 헬렌최, 백창권, 김사랑, 우종훈, 설동원, 미쉘 허, 미쉘 정, 에이프럴 리 등 오랜 경력과 우수한 실적으로 그동안 활발한 활동을 해왔던 9명의 최상의 리얼터들이다

4차에 걸쳐 진행될 5개 동의 고층 주상복합 소코는 완공 후에는 5개 하이라이즈 빌딩에 약 1300개 유닛과 상업용 오피스 등이 들어서게 된다. 

먼저 분양팀은 “편리한 교통, 근접 거리의 한인상권, 한인타운 중심지에 이르기까지 한인들이 선호하는 모든 요소를 갖춘 점이 가장 큰 장점”이라며 “노스로드를 따라 조성되는 콘도 건물에는 주거시설을 비롯해 소매점과 레스토랑, 데이케어, 사무실 등 복합주상 형태로 구성돼 지역 상권 활성화도 기대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분양팀은 “스카이 트레인 역에서 10분 거리에 있는 소코는 편의성과 입지 조건, 메가급 규모의 주상복합 고층타워로 이 지역 랜드마크 건물로 자리잡게 될 전망”이라며 “한인타운 최적의 중심지라는 입지조건 외에 최근 긍정적 신호를 보이고 있는 국내 부동산 흐름에 맞춰 가장 적절한 분양 기회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코퀴틀람 한인타운 재개발 프로젝트 최대 규모로 진행되는 이번 분양에 ‘밴분양’팀은 한인들에 대한 최고의 조건과 최상의 유닛에 대한 우선 선택권으로 최선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밴분양팀은 “회사측이 본격적 개발에 앞서 코퀴틀람 시와 많은 논의를 거쳐 지역과 공존하는 시설 개발과 관리를 중요시하고 있다. 편의시설에 대해서도 다수의 인원을 수용할 수 있는 데이케어 센터나 전기차 충전소, 에어컨 설치 등 품격이 다른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고 말했다. 

스튜디오와1,2,3 베드룸을 통해 다양한 형태의 가족들에게 폭넓은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며 각종 편의시설을 갖춘 소코는 이제 곧 한인 중심의 1차 분양을 시작한다. 

30년 역사를 지닌 부동산 개발사인 앤섬(Anthem)은 주거용과 상업용 건물의 개발부터 투자, 관리에 이르는 종합적 운영에 주력하고 있는 최상의 건설사로 평가받고 있다. 

현재 코퀴틀람 웨인우드 그린(Wynwood Green)프로젝트를 비롯해 써리 조지타운등 많은 프로젝트를 완성했거나 시행 중에 있다.      

밴분양팀은 “구체적인 가격과 플로어 플랜은 브로셔 보완 작업 등이 끝나면 회사측에서 발표할 것이다. 최적의 입지 조건으로 가격이 높을 거라 예상하는 한인도 많지만 현재 시장 상황이 반영돼 적절하게 책정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분양팀에 따르면 노스로드 선상을 따라 들어서게 되는 2개 주상복합 빌딩이 1차분양으로 먼저 선보이게 된다. 분양시점은 약 2개월 정도로 예상된다. 현재 VVIP와 사전분양 이벤트를 접수 중에 있다.

VVIP로 등록으로 사전분양 이벤트 등에 참가할 시 쇼홈 방문과 더불어 경품추첨 등 혜택이 돌아가며 일반인에 비해 선호하는 유닛이나 층수 등을 매입이 용이한 서비스를 제공받게 된다. 

밴분양팀은 “VVIP로 등록하거나 사전분양 이벤트에 참가하면 혜택은 물론 가장 업데이트된 정확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며 한인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김혜경 기자 khk@vanchosun.com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부동산 시장 호황 영향, 임대 수요 늘어
온주 3개 도시 5%대 대거 '상승 흐름'
 올여름까지 뚜렷한 반등없이 안정 추세를 유지하던 전국 임대료 곡선이 가을철로 접어든 지난달 다소 상향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임대 리스팅 전문 웹사이트...
매매 거래량 15.5% 증가, 반등 행보 강화
CREA, 9월 전국 주택매매 동향 보고서
전국 부동산 시장의 주택 거래량 증가세가 지난 7월 이후로 꾸준히 지속되고 있다. 캐나다 부동산 협회(CREA)가 14일 발표한 9월 전국 주택매매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달 캐나다 주요...
9월 매매 지난해 동기보다 46.3% 증가, 가격은 7.3% 하락··· 랭리 콘도만 상승
가을 메트로 밴쿠버 부동산 시장에 봄오고 있다. 여름이 지나면서 캐나다 부동산 시장을 대표하는 밴쿠버와 토론토가 오랜 동면을 끝내고 기지개를 켜는 모습이다. 가을 첫달인 9월 매매가 기록적인 증가를 보였다. 부동산 전문가들에 따르면 이달 메트로...
통계청 보고서, 전국 공실률 8.7% 기록
BC주 노스 코위찬 지역 빈집 수 '폭증'
캐나다 전역에 남아있는 빈집 수가 여전히 수십만 채에 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최근 전국적인 관심을 모았던 사스카툰의 외딴 고급주택과 같은 빈집들이 캐나다 전역에 늘고...
REBGV 9월 주택시장 동향 보고서
침체 벗어나 3개월 연속 '기지개'
광역 밴쿠버 부동산 시장에 다시 훈풍이 불고 있다. 이 지역 부동산 매매 거래량이 3개월 연속 증가 추세를 보인 가운데 거래 가격도 안정화를 찾아가는 모양새다. 광역 밴쿠버 부동산...
지난 14일 그랜드 오픈한 타운홈 와일더 크로싱(Wilder Crossing)이 오픈 당일 250명이 넘는 방문객을 맞이하며 성황리에 분양을 시작했다.와일더 크로싱은 3베드룸과 4베드룸 조합으로 구성된...
전국 주택 거래량 6개월째 ‘오르막’
CREA, “부진 벗어나 본격 회복세”
부진했던 캐나다 주택 매매가 6개월 연속 상승 흐름을 타면서 전국 주택시장에 ‘장밋빛 전망’이 예고되고 있다.캐나다 부동산 협회(CREA)가 17일 발표한 8월 전국 주택매매 동향 보고서에...
코퀴틀람의 중심 오스틴가 위치
자연과 편리함 동시에 잡는 340여 세대 프로젝트
<▲리차드 스튜어트 코퀴틀람 시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라이언 비디(가운데)를 비롯한 비디 그룹 관계자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 = 비디 그룹> >‘코퀴틀람 한인타운의...
<지역별 부동산 평균가격 / 월간변화율 / 연간변화율 >참고자료 : http://fvreb.bc.ca/statistics/Package201908.pdfhttps://www.rebgv.org/market-watch/MLS-HPI-home-price-comparison.hpi.all.all.2019-8-1.html
널찍한 공간 및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구매자에 맞게 입주시기 조절 가능
교육시설에 시 예산 투입, 새 초등학교도 들어서
지난 5월 분양을 시작한 코퀴틀람의 타운홈 ‘The Hadleigh on the Park(이하 해이들리)’가 절찬리에 분양중이다.  해이들리는 코퀴틀람 버크 마운틴 지역에 새롭게 조성된 버크 마운틴...
REBGV 8월 주택시장 동향 보고서
‘뛰는 거래-낮은 가격’ 부동산 활황
최근 광역 밴쿠버 주택 매매시장의 리듬이 다시 살아난 형국이다. 부동산 거래는 늘고, 가격은 하락세가 뚜렷하다. 광역 밴쿠버 부동산 협회(REBGV)의 8월 부동산시장 동향 보고서에...
최초 주택 구입자 정부 격려금 지원책 A to Z
연방정부가 올해 3월 발표한 첫 주택 구입자 인센티브 프로그램(FTHBI)이 오는 9월 2일부로 공식 시행된다.연방 모기지 주택공사(CMHC)가 제공하는 이 프로그램은 최초 주택 구입자의 담보...
역세권에 교육·산업단지 여건 우수
4월 1차분 종료 후 2차 분양 돌입
콩코드 퍼시픽사 콘도, 40만달러부터
써리의 개발 산업 중심지에 들어서는 신규 분양 콘도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부동산 개발회사 콩코드 퍼시픽의 대규모 마스터플랜 커뮤니티인 ‘파크 조지(Park George)’가 그 주인공이다....
전국 150개 도시별 공실률 통계 발표
밴쿠버시 빈집 점유 8.2%··· BC주 2위
밴쿠버 지역에 미신고된 빈집 수가 총 2만5천 채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특히 밴쿠버(시)는 지난 2006년 7.5%였던 공실률이 10년 사이 8.2%로 늘어나면서 BC주 가운데 빈집 점유율이 두...
밴쿠버시, 임대 매물 50%가량 증가...임대료는 ‘요지부동’
빈 집 임대를 강제하기 위해 도입된 BC주 빈집세(Vacancy Tax) 정책이 주택시장 안정화 및 당초의 목적대로 임대 매물 재고를 늘이는 등 제대로 작동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로어...
7월 매물 37% 팔려...초봄보다 20% 증가
8월 분양율이 추후 상승여부 ‘잣대’ 될 듯
지난달 메트로 밴쿠버 주택시장이 2천500채 이상 팔리면서 반등 조짐을 보인 것과 함께 그동안 부진을 면치 못했던 프리세일(전매) 시장까지 동반 상승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MLS...
지난 2월 사상 최저 이후 5개월 연속 늘어... 고정금리 하락 속 과열 재연 우려도
캐나다 전국 주택 매매가 7월 전년 동기보다 13% 늘었다. 이는 지난 2월 사상 최저점을 찍은 이후 5개월 연속 보이는 증가 추세다. 일부 전문가는 a모기지 고정금리가 내려가고 있는 상황 속에 이같이 주택경기가 활발해지고 있어 캐나다 부동산시장, 특히...
로어 메인랜드 주도로 지난해 대비 12.4%나 증가
BCREA 보고서
로어 메인랜드 지역의 주도로 지난달 BC주의 주택 매매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BC 부동산 협회(BCREA)가 지난 13일 발표한 주택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7월 BC주에서 총 7930채의...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자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지역별 부동산 평균가격 / 월간변화율 / 연간변화율 >참고자료 : http://fvreb.bc.ca/statistics/Package201907.pdfhttps://www.rebgv....
여름 비수기 불구 지난달 매매 2500채 돌파
콘도-타운홈 매물대비 판매비율도 20% 넘어서
REBGV 7월 주택시장 동향 보고서
주택 매매가 다시 2500채를 훌쩍 넘어섰다. 시장이 상승세냐 하락세냐를 판별하는 등록매물 대비 판매비율도 콘도와 타운홈의 경우 20%를 돌파했다. 메트로 밴쿠버 부동산 시장이 여름...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