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중 강한 BC주 경제, 주택 시장 견인

김욱경 기자 wkim@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7-12-15 10:59

경제 활황으로 인한 고임금 매수자가 계속적인 수요 뒷받침…

11월 중 메트로 밴쿠버 부동산 시장은 여전히 수요가 공급을 초과하는 시장 불균평이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택 매매는 작년 11월 대비 26.2% 증가한 2795건을 기록했고 평균 가격은 15% 상승한 723000달러로 집계됐다.

 

이는 10년 평균 거래보다 17% 상승한 기록적인 매매 건수를 보인 10월에 비해서는 약간 줄어든 수치지만 여전히 강세장을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밴쿠버부동산협회 수석이코노미스트인 카메론 무어(Muir)BC주의 강한 경제 상황이 고용과 임금의 동반 상승을 가능하게 해 주택 수요를 계속적으로 뒷받침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밴쿠버부동산협회 회장인 질 우딜(Oudil) 역시 주택 시장에 꾸준한 수요를 목격할 수 있으며 타운하우스와 콘도를 중심으로 여전히 평균 이상의 거래건수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4109건의 매물이 11월 중 시장에 새로 등록됐는데 이는 작년 11월과 비교해서 30.6% 증가한 수치다.

 

메트로 밴쿠버에 현재 등록된 매물건수는 총 8474개로 작년 11월과 비교해서 4.3% 상승하였지만 올해 10월과 비교해서는 약 4.3% 감소하였다.

 

등록된 매물이 매매로 이어진 비율은 32%로 올해 9월보다 3% 증가한 수치이다. 주택 종류별로 살펴보면 단독주택이 15.9%, 타운하우스가 36.4%, 콘도가 67.8%의 비율을 보였다.

 

MLS에 등록된 메트로 밴쿠버의 주택 평균 가격은 현재 1046900달러이다. 2016 11월과 비교해서 14% 상승한 수치이며 올해 10월과 비교해서도 0.4% 소폭 상승했다.

 

단독주택의 매매는 총 841건으로 집계됐는데 2016 11월의 638건과 비교해서 31.8%의 상승을 보였고, 평균 가격은 1608000달러로 나타났다.

 

콘도의 매매는 총 1508건으로 2016 11월의 1200건보다 25.7% 상승했다. 콘도의 평균 가격은 648200달러로 기록됐다.

 

11월 중 타운하우스의 매매는 총 446건이 이뤄졌는데 이는 2016 11월의 376건 보다 18.6% 상승한 수치이며 평균 가격은 2016 11월 보다 17.9% 상승한 805200달러로 조사됐다.

 

김욱경 기자 wkim@vanchosun.com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자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지역별 부동산 평균가격 / 월간변화율 / 연간변화율 >참고자료 :https://www.rebgv.org/market-watch/MLS-HPI-home-price-comparison.hpi.all.all...
2019 전국 임대시장 전망 보고서
토론토·밴쿠버 등 최대 11% 급등 전망
세부담 4대 요인 임대료 상승 영향
임대료 문제로 부담을 느끼는 임차가구가 매년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도 전국적으로 임대료 과부담 가구 비중이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됐다. 캐나다 임대 순위 조사...
벤치마크 6.4% 내렸으나 6~28% 오른 것으로 평가
메트로 밴쿠버 동쪽 외곽 핏 메도우의 10년된 3베드 콘도에 사는 한인 정모씨(60)는 연초 BC 감정원(BC Assessment)에서 온 메일을 받고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올해 감정가(Assessed Value,...
REBGV 보고서...콘도-타운홈 가격 상승 흐름은 이어져
지난해 메트로 밴쿠버 지역의 주택 매매가 20년만에 가장 저조했던 것으로 집계됐다. 평균 주택 가격도 하락세로 돌아섰다. 그러나 타운홈과 콘도의 가격은 소폭이나마 오름세를...
전문직 젊은 세대 유입 많아 미래 전망 밝아
보사, 2023년 유니버시티 디스트릭트 타워 완공
써리는 현재 밴쿠버에서 가장 큰 변화가 기대되고 있는 도시다. 메트로 밴쿠버에서 두번째로 인구가 많아 앞으로도 인구가 급팽창 될 전망이 높은데다 새로 선출된 더그 맥컬럼 시장의...
BC 감정원 이번 주 우편 발송... 호화주택 7% 하락
메트로 밴쿠버 주택 소유자들이 긴장 속에 받게 되는 2019년 부동산 감정평가서 배달이 이번 주 시작된다. 그러나 자기 집 가격이 얼마로 매겨졌는지 미리 알고 싶은 사람들은 지난...
모기지 규제-이자율 인상-BC주 등 규제조치 영향
CREA, 매매는 0.7% 줄고 가격은 1.7% 인상 예측
국내 주택시장이 내년에는 올해처럼 매매가 감소하지는 않겠지만 제자리 걸음과 가격 소폭 인상 등 “장기 안정” 국면에 본격 진입할 것으로 보인다. 상당수 부동산 관계자들은...
주택시장 부진 등 각종 경제지표는 이자율 인상 발목 잡아
2019년에도 기준금리 인상 전망이 유력한 가운데 신규로 모기지를 얻거나 갱신하는 사람들에게 채권 시장의 변동 사항 확인에 대한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금융 전문가들은 연방...
올해 매매 급감했지만 대부분 도시서 가격은 여전히 상승세
신용 좋은 대출자 비율 90% 육박...집 값 감당 여력 보여줘
높아진 가격과 더욱 어려워진 구입 여력을 지닌 주택시장을 묘사할 때 일반적으로 “미친 가격, 거품, 위기”와 같은 극적인 용어를 사용하곤 한다. 이같은 묘사는 너무 비싸 적절한...
밴쿠버시 2019년도 예산안 확정…서민주택 공급 및 세입자 보호 등에 사용
내년 밴쿠버시 재산세가 4.5% 인상된다. 밴쿠버 시의회의 2019년도 예산안 편성에 따르면 밴쿠버시 재산세는 내년 4.5% 오르며 이외 전반적 운영 예산은 15억1300만 달러에 이를 전망이다....
매매 전달 비해 2.3% 줄어..등록 매물도 감소 추세
CREA, 11월 부동산시장 동향 보고서
지난달 주택시장이 여전히 부진의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캐나다 부동산협회(CREA)의 11월 주택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달 주택매매가 10월(-1.7%)에 이어 -2.3%로 감소세를...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자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지역별 부동산 평균가격 / 월간변화율 / 연간변화율 >참고자료 :https://www.rebgv.org/mls-home-price-index?region=all&type=all&date=...
패드매퍼사 12월 임대료 보고서
지역따라 온도차 '뚜렷'
밴쿠버·버나비 임대료 냉각
지난달 캐나다 임대시장의 지역별 양극화 현상이 두드러지면서 같은 주 안에서도 희비가 엇갈리고 있다. 기존 도심의 임대료 시장은 하락하고 있는 반면 외곽도시에는 수요가 늘어나고...
23-44층 규모 총 5동...상가 및 데이케어
스티브 김 시의원..개발 기대되나 교통혼잡 해결해야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노스로드에 1500여 세대가 들어서는 대규모 콘도 개발이 추진되고 있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최종 허가까지 몇 번의 공청회를 남기고 있지만 이번 소식과 관련,...
BC 주정부, 중독 사고 잇따르자 관련 법 개정 착수
최근 BC에서 일산화탄소 중독 사고가 급증, 주정부 당국이 주택과 빌딩 내의 경보 장치 강화 등 관련 법 개정을 포함한 대책 마련에 나서고 있다.지난 한 주에만 BC에서 19명의 어른과 3명의 어린이들이 이 무색무취 가스에 노출된 뒤 고압 탄소실에서 회복 치료를...
스트라타 회사는 콘도-타운홈 임대 막을 수 없게 돼
태스크 포스팀, 임대시스템 개선 23개 권고안 제시
앞으로 BC주 전역에서 건물 보수를 명목으로 세입자를 퇴거시키는 레노빅션(renoviction)이 사실상 불가능하게 될 전망이다. 또 콘도나 타운홈의 스트라타 회사들은 콘도 개발 시에도...
올 들어 의무등록 규정 시행 후 1천채 줄어
올 들어 단기 임대규정이 시행된 이후 밴쿠버시에서 약 1천여 유닛에 상당하는 단기임대 매물이 더 이상 영업을 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밴쿠버시는 1%에도 못 미칠 정도로 악화된...
거래 부진-가격 약보합세 흐름 이어가
REBGV 주택시장 보고서
지난달 광역 밴쿠버 지역의 주택 매매가 10년 만에 가장 저조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매매는 대폭 줄었지만 가격은 올해 내내 이어져온 약보합세 흐름을 유지했다. 광역...
2,538가구... 처음 목표보다 8백만달러 많아
밴쿠버가 올해 도입한 빈집세의 첫 1년 수입이 3천8백만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됐다. 밴쿠버 시는 빈집세(Empty Homes Tax, EHT) 세수가 11월 말 현재 2천1백만달러를 기록했으며 시행 1년...
스트레스 테스트 강화-이자율 인상 등 고려 전문가 상담 필요
전문가들이 조언하는 5가지 팁
모기지 갱신 시 이전보다 낮은 이자율 계약이 가능했던 지난 10년간의 호시절이 끝남에 따라 더욱 신중한 결정이 요구되고 있다. 특별한 경우를 제외한 대다수 소비자들은 이전에...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