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도시 한가운데 위치한 숲 속 마을 랭리 '와일더 크로싱'

김수진 기자 ksj@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9-09-20 16:15



지난 14일 그랜드 오픈한 타운홈 와일더 크로싱(Wilder Crossing)이 오픈 당일 250명이 넘는 방문객을 맞이하며 성황리에 분양을 시작했다.

와일더 크로싱은 3베드룸과 4베드룸 조합으로 구성된 랭리 윌로비 지역의 타운홈으로, 엄선한 자재를 사용하고 디테일 하나하나에 공을 들여 시공한 51가구만을 제공하는 ‘부티크 타운홈’이라는 모토를 내세우고 있다.

51가구밖에 없는 이 타운홈에 250여명이나 찾아든 이유는 뭘까? 집을 구매하고자 하는 이들에게 이 타운홈이 여타 주거단지보다 특별히 더 매력적인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그 중에서 가장 주요한 5가지를 꼽았다.

최고의 학군
와일드 크로싱의 학군에 해당하는 R.E. 마운틴 고등학교(R.E. Mountain Secondary School)는 최근 신설된 학교로서, 명문대 진학을 꿈꾸는 학생들에게 최적화된 IB 프로그램(International Baccalaureate. 국제 바칼로레아)을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R.C.가넷 초등학교(R.C. Garnett Elementary school) 또한 도보로 통학 가능한 거리에 있어 다양한 연령대의 자녀를 키우기에 적합한 위치적 조건을 제공한다.

녹지로 둘러싸인 자연친화적 환경


‘와일더(Wilder)’라는 이름에서도 느낄 수 있듯, 이 타운홈은 잘 보전된 숲으로 둘러싸여 있다. 부지의 절반 가까이 되는 면적을 차지한 숲 속 높게 뻗은 푸르른 나무들이 상쾌하고 맑은 공기, 그리고 도시의 소음 공해로부터의 해방을 선사한다. 또한 숲 속 곳곳을 구불구불 관통하는 산책로가 조성돼 있어 거주자들로 하여금 자연을 오롯이 느낄 수 있도록 해준다.

두터운 신뢰를 얻는 현지 건축 회사의 마스터플랜


이 타운홈을 건설한 인피니티 개발사(Infinity Properties)는 20여년간 프레이저 밸리에서 수십여개의 단지를 조성한 로컬 건축 개발사다. 고퀄리티를 보장하는 이 개발사가 더욱 정성들여 시공한 이 부티크하우스는 단연 최고의 퀄리티를 선보인다. 해당 타운홈의 모든 가구엔 두 대의 차량을 주차할 수 있는 차고, 메인 층에 딸린 화장실, 쿼츠(Quartz) 소재로 된 튼튼하면서 아름다운 카운터탑, 5구 가스렌지, 스테인리스 스틸 가전 등이 기본으로 제공된다. 이외에도 에어컨, 전기차 충전소, 스마트홈 테크놀로지, 빌트인 진공청소 등 다양한 옵션을 골라 추가할 수 있어 어떤 상황과 취향의 거주자라도 만족할만한 버라이어티를 제공한다.  

다양하고 가까운 편의시설
랭리 윌로비 지역에 위치한 이 타운홈은 필수적인 모든 편의시설에 가까운 편리한 위치를 자랑한다. 랭리의 코스트코, 월마트 등의 대형 마트가 차로 5분 거리, 윌로브룩 쇼핑센터가 차로 10분 거리 내에 자리하고 있고, 1번 고속도로 또한 차로 10분 거리 내에 위치해있으며, 인근에 카페와 레스토랑도 많아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즐기기에 전혀 부족함이 없다.  

안전한 주변 환경
와일더 크로싱은 타운홈 및 주택 단지로 이뤄진 주거 밀집 지역에 둘러싸여 있어 주변에서 만날 수 있는 이웃들은 대부분 가족 단위의 거주자들이다. 덕분에 안전하고 평온한 동네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고, 더불어 3베드룸과 4베드룸으로 이뤄진 이 타운홈을 찾는 이들 또한 주로 가족들로 구성된 구매자들로서, 쾌적하고 편안한 주거 공간을 원하는 사람들이 모여 단지 전체를 자녀들이 마음껏 뛰놀 수 있고 장년층의 여유로운 삶도 즐길 수 있는 안락한 커뮤니티로 만들 것이다.

뛰어난 학군과 편리한 위치, 푸르른 자연과 다정한 이웃을 겸비한 주변 환경, 그리고 거주자의 니즈에 맞춘 폭넓은 옵션이 가능한 고퀄리티의 시공을 두루 갖춘 와일더 크로싱에 대해 더 자세히 알고 싶다면 웹사이트에서 등록하거나 2개의 쇼홈에 직접 방문해 살펴볼 수 있다.

공식 웹사이트: wildercrossing.ca
쇼홈 주소: 6897 201st Street, Langley (the corner of 68A and 201 Street)
전화: (604)532-8649
쇼홈 운영시간: 매일 오후 12시 - 5시(금요일 제외)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9월 매매 지난해 동기보다 46.3% 증가, 가격은 7.3% 하락··· 랭리 콘도만 상승
가을 메트로 밴쿠버 부동산 시장에 봄오고 있다. 여름이 지나면서 캐나다 부동산 시장을 대표하는 밴쿠버와 토론토가 오랜 동면을 끝내고 기지개를 켜는 모습이다. 가을 첫달인 9월 매매가 기록적인 증가를 보였다. 부동산 전문가들에 따르면 이달 메트로...
통계청 보고서, 전국 공실률 8.7% 기록
BC주 노스 코위찬 지역 빈집 수 '폭증'
캐나다 전역에 남아있는 빈집 수가 여전히 수십만 채에 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최근 전국적인 관심을 모았던 사스카툰의 외딴 고급주택과 같은 빈집들이 캐나다 전역에 늘고...
REBGV 9월 주택시장 동향 보고서
침체 벗어나 3개월 연속 '기지개'
광역 밴쿠버 부동산 시장에 다시 훈풍이 불고 있다. 이 지역 부동산 매매 거래량이 3개월 연속 증가 추세를 보인 가운데 거래 가격도 안정화를 찾아가는 모양새다. 광역 밴쿠버 부동산...
지난 14일 그랜드 오픈한 타운홈 와일더 크로싱(Wilder Crossing)이 오픈 당일 250명이 넘는 방문객을 맞이하며 성황리에 분양을 시작했다.와일더 크로싱은 3베드룸과 4베드룸 조합으로 구성된...
전국 주택 거래량 6개월째 ‘오르막’
CREA, “부진 벗어나 본격 회복세”
부진했던 캐나다 주택 매매가 6개월 연속 상승 흐름을 타면서 전국 주택시장에 ‘장밋빛 전망’이 예고되고 있다.캐나다 부동산 협회(CREA)가 17일 발표한 8월 전국 주택매매 동향 보고서에...
코퀴틀람의 중심 오스틴가 위치
자연과 편리함 동시에 잡는 340여 세대 프로젝트
<▲리차드 스튜어트 코퀴틀람 시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라이언 비디(가운데)를 비롯한 비디 그룹 관계자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 = 비디 그룹> >‘코퀴틀람 한인타운의...
<지역별 부동산 평균가격 / 월간변화율 / 연간변화율 >참고자료 : http://fvreb.bc.ca/statistics/Package201908.pdfhttps://www.rebgv.org/market-watch/MLS-HPI-home-price-comparison.hpi.all.all.2019-8-1.html
널찍한 공간 및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구매자에 맞게 입주시기 조절 가능
교육시설에 시 예산 투입, 새 초등학교도 들어서
지난 5월 분양을 시작한 코퀴틀람의 타운홈 ‘The Hadleigh on the Park(이하 해이들리)’가 절찬리에 분양중이다.  해이들리는 코퀴틀람 버크 마운틴 지역에 새롭게 조성된 버크 마운틴...
REBGV 8월 주택시장 동향 보고서
‘뛰는 거래-낮은 가격’ 부동산 활황
최근 광역 밴쿠버 주택 매매시장의 리듬이 다시 살아난 형국이다. 부동산 거래는 늘고, 가격은 하락세가 뚜렷하다. 광역 밴쿠버 부동산 협회(REBGV)의 8월 부동산시장 동향 보고서에...
최초 주택 구입자 정부 격려금 지원책 A to Z
연방정부가 올해 3월 발표한 첫 주택 구입자 인센티브 프로그램(FTHBI)이 오는 9월 2일부로 공식 시행된다.연방 모기지 주택공사(CMHC)가 제공하는 이 프로그램은 최초 주택 구입자의 담보...
역세권에 교육·산업단지 여건 우수
4월 1차분 종료 후 2차 분양 돌입
콩코드 퍼시픽사 콘도, 40만달러부터
써리의 개발 산업 중심지에 들어서는 신규 분양 콘도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부동산 개발회사 콩코드 퍼시픽의 대규모 마스터플랜 커뮤니티인 ‘파크 조지(Park George)’가 그 주인공이다....
전국 150개 도시별 공실률 통계 발표
밴쿠버시 빈집 점유 8.2%··· BC주 2위
밴쿠버 지역에 미신고된 빈집 수가 총 2만5천 채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특히 밴쿠버(시)는 지난 2006년 7.5%였던 공실률이 10년 사이 8.2%로 늘어나면서 BC주 가운데 빈집 점유율이 두...
밴쿠버시, 임대 매물 50%가량 증가...임대료는 ‘요지부동’
빈 집 임대를 강제하기 위해 도입된 BC주 빈집세(Vacancy Tax) 정책이 주택시장 안정화 및 당초의 목적대로 임대 매물 재고를 늘이는 등 제대로 작동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로어...
7월 매물 37% 팔려...초봄보다 20% 증가
8월 분양율이 추후 상승여부 ‘잣대’ 될 듯
지난달 메트로 밴쿠버 주택시장이 2천500채 이상 팔리면서 반등 조짐을 보인 것과 함께 그동안 부진을 면치 못했던 프리세일(전매) 시장까지 동반 상승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MLS...
지난 2월 사상 최저 이후 5개월 연속 늘어... 고정금리 하락 속 과열 재연 우려도
캐나다 전국 주택 매매가 7월 전년 동기보다 13% 늘었다. 이는 지난 2월 사상 최저점을 찍은 이후 5개월 연속 보이는 증가 추세다. 일부 전문가는 a모기지 고정금리가 내려가고 있는 상황 속에 이같이 주택경기가 활발해지고 있어 캐나다 부동산시장, 특히...
로어 메인랜드 주도로 지난해 대비 12.4%나 증가
BCREA 보고서
로어 메인랜드 지역의 주도로 지난달 BC주의 주택 매매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BC 부동산 협회(BCREA)가 지난 13일 발표한 주택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7월 BC주에서 총 7930채의...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자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지역별 부동산 평균가격 / 월간변화율 / 연간변화율 >참고자료 : http://fvreb.bc.ca/statistics/Package201907.pdfhttps://www.rebgv....
여름 비수기 불구 지난달 매매 2500채 돌파
콘도-타운홈 매물대비 판매비율도 20% 넘어서
REBGV 7월 주택시장 동향 보고서
주택 매매가 다시 2500채를 훌쩍 넘어섰다. 시장이 상승세냐 하락세냐를 판별하는 등록매물 대비 판매비율도 콘도와 타운홈의 경우 20%를 돌파했다. 메트로 밴쿠버 부동산 시장이 여름...
CMHC 보고서, 가격 하락으로 가격 과대평가 외엔 합격 평가
밴쿠버 부동산이 균형을 찾고 있다. CBC 뉴스에 따르면 캐나다 모기지주택공사는 최근 공개한 분기별 보고서를 통해 전국 부동산 시장에 대해 여전히 황색주의보(과대평가)를 내리면서 그동안 적색기(과열)가 올려졌던 밴쿠버 시장은 안정 국면에 접어들고 있는...
가격 하락에 매물 큰 폭 감소...세수부족 메울 대안 모색
메트로 밴쿠버 주택시장이 올해도 회복세로 돌아서지 못하면서 기존 주택세율로는 주택세수가 줄어들 것이 거의 확실시되고 있다. 이에 따라 메트로 밴쿠버 각 시 정부들이 이를...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