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 가평에서 활약과 산화한 전우를 토피노에서 기억하며

권민수 기자 ms@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7-04-21 17:31



▲ 한국 가평에서 활약과 산화한 전우를 토피노에서 기억하며… 한국 가평 전투 66주년 기념식이 캐나다인과 한인 참전용사와 연아 마틴 상원의원, 김건 주밴쿠버 한국총영사, 재향군인회 캐나다 서부지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1일 치러졌다. 관련 행사는 한국전 기념연합회 (Korean War Commemorative Alliance·KWCA·회장 송린나) 주관으로 치러지고 있다. 매년 4월 세 번째 금요일이 가평 전투 기념일이다. 가평전투는 1951년 4월23일 병력이 5배 많은 중공군 공세를 캐나다군을 포함한 영연방 제 27여단이 3일간 밤낮으로 막아낸 역사적 사건이다. 글=권민수 기자/ ms@vanchosun.com 사진=연아 마틴 상원의원 제공.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재외동포 차세대들, 한국서 김장...
총리는 산타?
밴쿠버 겨울 명소 개장
“박근혜 퇴진” 밴쿠버서 두...
세계의 청년들이 버나비에서...
나라 위해 목숨바친 이를 위한...
트뤼도 총리, 밴쿠버 방문...
"범죄조직에서 나와라”
혼탁한 공기, 아이를 괴롭힌다
진정한 소통이 지지자를 남긴다
북극 극점 관광 시대 열렸다
BC주 전통가옥 보존에 150만달러...
밴쿠버 북쪽은 벌써 겨울
64년 전 캐나다군에 붙잡힌...
노스로드 살인사건 용의자 윤씨...
캐나다 북극권은 노병이 지킨다
“동절기 차량 운행...
”청소년·청년의 의견 정책에...
BC주에서 열린 왕족의 파티
지방정부 시장·시의원들 BC주...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광고문의
연락처: 604-877-1178
광고문의
연락처: 604-877-11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