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18년 간의 선수생활에 마침표를 찍은 대니얼과 헨릭 쌍둥이 형제

밴조선편집부 news@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8-04-05 15:15


<▲밴쿠버 캐넉스 팀에서만 18시즌을 활약한 두 선수는 밴쿠버에서 열린 마지막 은퇴경기를 끝으로 선수생활을 마감했다. 지난 3일 홈경기가 끝난 후 관중에게 인사하는 세딘 형제.(사진=밴쿠버 캐넉스 홈페이지)>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