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오늘 개장한 리치몬드 나이트마켓··· '먹거리 가득'

최희수 기자 chs@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9-05-10 14:42


<▲ 밴쿠버 최대규모의 야시장 ‘리치몬드 나이트마켓(Richmond Night Market)’이 오늘(10일)부터 정식 개장에 나선다. 이번 나이트 마켓은 금요일 개장을 시작으로 늦여름인 10월 14일까지 열린다. 올해 야시장에는 Angel Duck Café에서 제공하는 이색 슬러쉬 음료와 바베큐 치킨, 랍스타 씨푸드 콤보 등 600여 가지의 다양한 메뉴가 준비된다. 운영시간은 오후 7시부터 밤 12시까지로, 일반 성인 입장료는 4.75달러다. 최희수 기자 Chs@vanchosun.com  >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