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여성들의 우수한 감각으로 비즈니스 활로 개척

김혜경 기자 khk@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8-07-17 14:46

지난 14일, 이규젝큐티브 호텔에서 벼룩시장 형식의 무역 전람회..중국 바이어 관심 높아
한인 소규모 비즈니스 활로 개척을 위한 무역 전람회가 열렸다.

네이버 온라인 카페를 위주로 비즈니스를 알리고 활동해 왔던 한인들과 더앤드세일즈 마케팅 한인업체 주관으로 벼룩시장 형식으로 열린 이번 행사는 지난 14일 오전 10시 노스로드 소재 이규젝큐티브 호텔에서 개최됐다. 

특히 육아를 병행하는 한인 여성들이 주축이 된 이번 행사는 소규모지만 한식, 육아, 베이커리, 사진 등 분야별 전문성을 갖추고 있는 데다 비즈니스 활동 영역을 넓히고 한인사회 및 타커뮤니티 대상으로 활로 개척을 처음으로 시작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

더앤드세일즈 마케팅(대표 문 딜론)관계자는 “네이버카페에서 활동하고 있는 캐나다맘스톡은 처음에는 한인 여성들이 육아 등 친목모임으로 시작됐지만 유용한 상품과 정보에 대한 교류와 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소규모 비즈니스 운영까지 확대됐다”며 “상품 가치가 높은 회원들의 제품이 늘면서 온라인을 통해 사업을 하기에는 한계가 있어 이번 기회를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회원들이 상품이 성장 가능성은 있었지만 개인적으로 광고비나 초기 사업 비용 등을 감당하기에 어려움이 컸다”며 “밴쿠버를 비롯해 앨버타 등에서까지 많은 회원들이 이번 행사에 참여한 것은 물론 상품에 관심을 보인 중국 바이어 등도 꽤 있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또 “앞으로 회원들간 교류나 비즈니스가 더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한인단체나 공관도 많은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밴더로 참여한 한인 이모씨는 “아이를 키우다 공유하고 싶은 이야기를 나누기 위해 시작했다가 회원들의 격려에 평소 취미로 삼았던 상품을 내놓게 됐다”며 “조금이지만 경제활동을 할 수 있고 회원간 네트워크도 형성할 수 있어 기쁘고 보람이 크다”고 전했다.

김혜경 기자 khk@vanchosun.com 


<▲ 14일 열린 한인 벼룩시장 행사에 많은 한인들이 참여해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 김혜경 기자>



<▲가정주부들이 주축이 된 이번 행사에는 아이들을 위한 다양한 상품들이 선보여 관심을 끌었다. 사진 김혜경 기자>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도로 위 아이 조심! "과속...
밴쿠버서 맞는 한가위 보름달…...
새하얀 눈으로 뒤덮인 휘슬러…...
하늘로 치솟는 불기둥…BC주서...
“산불 난 곳 등산 조심하세요”
필리핀 식료품 체인점 “캐나다...
휘슬러 현수교 시즌 마감 “방문...
모비 바이크, 15일부터 서비스...
밴쿠버서 ‘작은 이탈리아’에...
‘B.C. Bus North’ BC북부노선 운행
2018평창패럴림픽 캐나다vs미국...
개기월식 '붉은달'이 뜬다
박싱데이, 이른 아침부터 매장...
‘크리스마스, 산타는 바빠’
KEB 하나은행, 새로운 공간에서...
캐나다 하늘에서 최대 유성쇼...
BC주정부 사이트C댐 건설 완료한다
VanDusen, 환상적인 크리스마스 장식
퀘벡, 크리스마스에 가장 가보고...
크리스마스가 다가왔다!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