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스토리하이브 단편영화 프로젝트 2018 라인업 공개! 한인이 활약한 영화 만나볼까?

최희수 기자 chs@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8-10-04 15:25

볼거리&놀거리 <192>
국내 영화제작사 스토리하이브(Storyhive)가 후원하는 40편의 디지털 단편 영화가 지난달 6일 스토리하이브 소셜 미디어 및 TELUS Optik TV 에 공개됐다. 10분짜리 단편 영화로 제작된 이 작품들은 개봉과 동시에 뜨거운 공감과 호평을 얻으며 디지털 단편영화의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40여 편의 작품 가운데 한인 감독 및 배우들의 활약이 담긴 영화들도 큰 호응을 얻었다. 한국계 캐내디언들이 주연으로 활약한 <Karaoke Mamas>, <The Day We Met>, <Gong Ju> 등 세 작품은 영화 산업계 디지털 매거진인 YVR 스크린 씬(YVR Screen Scene)에서도 꼭 봐야할 단편 영화 10편에 이름을 올렸다. 재능있는 한인들이 참여한 세 편의 시놉시스를 공개한다. 

Karaoke Mamas

길이: 10분 20초
감독: 안드레아 방, 다이애나 방
장르: 코미디



“가라오케 마마(Karaoke Mamas)는 얼마 전 이혼한 62세의 중년 여성 상미가 그녀의 가장 친한 두 친구들과 가라오케 콘테스트에 참여하면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코미디 단편 영화다. 써리에 사는 주인공 상미는 이혼 후 새집으로 이사하고 그녀의 두 친구들과 함께 한국 드라마를 보려다 자신의 TV가 전 남편에 의해 망가져 있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이 세 사람은 낡은 TV를 새로 바꾸기 위해 경품이 내걸린 노래방 대회에 참가하기로 결심하고, 우여곡절 끝에 그들의 숙련된 춤 동작과 활기찬 노래 실력을 뽐내며 무대에 오르기 시작한다”

오래 전 밴쿠버에 이민 와 살아가는 한인 중년여성들의 평범한 일상과 우정을 담은 이 10분짜리 코미디 영화는 60대 한국 여성들의 삶의 유머와 어머니 공동체에 대한 비전을 카메라를 통해 조명한다. 주인공 상미 역은 최은숙씨가, 상미의 두 베스트 프렌드는 황순자씨와 유미영씨가 각각 분했고, 친구 역할을 맡은 두 배우의 맛깔스런 연기와 연기 경험이 전무한 주인공 최은숙씨의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각기 다른 개성을 뽐내며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해냈다는 평을 받았다. 특히 영화는 이 영화를 제작·연출한 캐나다 배우 안드레아 자매의 참여로 인기를 더했다. 안드레아는 CBC TV쇼 김씨네 편의점(Kim’s convienience)에서 딸 자넷 역을 맡아 한국계 배우로 대중들에게 알려진 바 있고, 다이애나 또한 최근 2019년 겨울에 선보여질 CBC의 미니시리즈에 출연을 결정하면서 배우로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The Day We Met

길이: 10분 
감독: Mayumi Yoshida, Nach Dudsdeemaytha
장르: 드라마 



“한국인 입양아인 에릭(Eric)은 사랑하는 아내 스테프(Steph)와 행복한 가정을 꾸리지만 불임이라는 시련에 직면한다. 에릭은 자신의 아이를 갖기를 원하지만 의사의 ‘입양만이 유일한 선택’이라는 말에 크게 좌절하고 만다. 그의 아내는 그의 생모를 만나는 것이 에릭이 가족에 대한 상충되는 생각을 받아들이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조언한다. 그러나 에릭은 친어머니와의 생애 첫 만남을 두고 마음에 큰 갈등을 겪는다. 결국 에릭은 친어머니를 만나기로 결심하고 한국으로 떠나지만 곧 삶이 기대했던 대로 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 된다”

한국인 입양아의 아픔과 가족에 대해 다룬 이 단편 영화는 작가이자 배우인 이 쇼텐(Lee Shorten)씨의 실제 경험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영화는 희망과 상실 그리고 가족의 의미에 대한 고찰을 주제로 한 입양아의 정체성과 입양아가 겪는 불임이라는 아이러니한 문제를 담담히 그려냈다. 마유미 요시다(Yoshida)와 나흐 더스디메다(Dudsdeemaytha)가 공동 감독을 맡았고, 주인공 이 쇼텐씨가 시나리오에 참여했다. 밴쿠버에서 활동하는 여성 감독인 요시다 감독은 2018년 밴쿠버 국제여성영화제에서 매트릭스상, 2018년 밴쿠버 단편영화제에서 최우수 여자감독상, 그리고 NBC 유니버설 단편 영화제에서 뛰어난 작가상을 수상한 바 있다. 

Gong Ju

길이: 10분 30초
감독: Jerome Yoo
장르: 드라마 



“악명 높기로 유명한 한국의 불량 고등학생인 17살 공주는 학교 내에서 벌어진 폭력 사건으로 퇴학 당하고 부모님에 의해 캐나다로 강제출국을 당한다. 새로운 학교에 등교한 첫 날, 반 친구들의 무관심에 당황한 공주는 캐나다에서의 새로운 학교 생활에 적응하기도 전에 그곳에서 괴롭힘의 희생자가 된다. 수천 마일 떨어진 곳에서 귀환 날짜만을 기다리며 한국에서의 학교생활을 그리워하던 공주는 그만의 방식으로 가해자들에게 받은만큼 돌려주기로 결심한다. 학교 내 같은 한국인 왕따인 삼양을 괴롭히는 패거리들을 보고 그녀의 싸움 본능이 깨어난다”

한국의 불량소녀 이야기라는 단순한 소재를 뛰어난 영상미와 유머스러운 연출로 감각적인 단편 영화를 만들어냈다. 학교 내 왕따라는 다소 불편한 진실은 이 영화 속에서 무거운 시선보다는 통쾌한 장면들로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이 이야기는 한국계 캐나다인으로 성장하면서 겪은 제롬 유(Jerome Yoo) 감독의 경험에 바탕을 두고 있다. 서울 태생으로 UBC에서 과학계 학위를 공부하다 중도에 포기하고 연기로 전향한 그는 밴쿠버에서 활동하는 배우로서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그는 미국 드라마 아이좀비(izombie)와 더 맨 인 더 하이캐슬(The Man in the High Castle), 더크 젠틀리의 전체론적 탐정 사무소(Dirk Gently's Holistic Detective Agency) 등에 출연한 바 있다. 

최희수 기자 chs@vanchosun.com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여유로운 오후에 로맨틱한 카페나 라운지에서 즐기는 가벼운 티타임은 일상에 지친 엄마들에게는 힐링 그 자체다. 여기에 달콤한 분위기를 더해줄 디저트까지 함께라면 엄마들에게...
지역별 파머스 마켓 6선
매년 이맘 때 쯤이면 메트로밴쿠버 도심 일원은 시골스러운 정겨움으로 가득찬다. 왁자지껄하게 떠드는 소리와 밀고 당기는 흥정이 이뤄지는 캐나다식 재래시장이 열리기 때문이다....
새로 오픈한 레스토랑 BEST 4
미식 탐험가들의 호기심을 불러 일으키는 독특한 콘셉트의 레스토랑들이 최근 밴쿠버에서 오픈 행진을 벌이고 있다. 많은 이들이 오가는 밴쿠버 도처에서 주목받는 신흥 맛집을...
해마다 이스터 데이(부활절) 기간이 되면 이스터 버니(Easter Bunny·부활절 토끼)를 테마로 한 부활절 행사들이 각 지역에서 열린다. 이날만큼은 남녀노소 모두가 토끼나 달걀 모양의...
볼거리&놀거리 <210>
4월은 만발한 봄꽃으로 1년 중 가장 아름다운 달이다. 꽃샘추위는 여전하지만 밴쿠버 도처의 꽃들이 활짝 피어나고 있다. 이럴땐 가까운 주변에서 봄꽃을 구경하거나 여행 삼아 꽃나들이...
2019 차이니즈 레스토랑 어워드 TOP5
음식 전문 비평가들이 꼽은 올해 최고의 밴쿠버 중식당이 지난 2일 발표됐다. 2019 차이니즈 레스토랑 어워드를 통해 공개된 이곳 식당들은 한번쯤 탐방하고 싶은 곳들이 대부분이다. 올해...
매년 3월 셋째 주 전 세계에서 펼쳐지는 프랑스 미식 축제 ‘구 드 프랑스 (Goût de France)’가 오는 21일 밴쿠버에서도 열린다. 올해로 5회째 열리는 이번 행사는 밴쿠버 전역에서 총 7개...
볼거리&놀거리 <209>
꽃피는 춘삼월이 코앞이다. 올해도 어김없이 봄은 찾아오고 야외활동을 즐기려는 사람들이 많아진다. 전국 각지에서는 벌써부터 봄을 알리는 축제들이 봄맞이 오픈 준비에 나서고...
최근 SNS를 장악한 디저트 카페 5곳이 연일 화제다. 맛있는 비주얼은 물론 분위기 좋은 인테리어로 인증샷을 절로 부르는 디저트 성지들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평소 예쁘고 달달한 맛에...
온 가족이 함께 힐링여행을 떠나고 싶다면 다가오는 패밀리데이 연휴를 이용해 리조트 투어 계획을 세워보자. 세계적인 여행 전문지 ‘콘데나스트 트래블러’ 독자가 선정한 BC주 최고의...
밴쿠버 소재 초콜릿·디저트 샵 4선
사랑을 고백하고 표현하기 좋은 로맨틱한 하루 ‘밸런타인데이’가 다가오고 있다. 캐나다에서 밸런타인데이는 젊은 연인들 뿐만 아니라 결혼한 부부 사이에서도 다양한 이벤트와 선물이...
밴쿠버 소재 저탄고지 콘셉트 레스토랑 4선
저탄수화물 고지방 섭취가 기반이 되는 케토제닉(ketogenic) 식단이 올해도 ‘핫’한 다이어트 트렌드로 부상하고 있다. 케토제닉이란 영양소의 80%는 지방으로 섭취하고, 탄수화물 양은...
2월 첫째주 넷플릭스 신작 7선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의 2월 신작이 공개됐다. 전 세계를 흔들어 놨던 판타지 명작 <해리포터 시리즈>부터 사이언스 픽션 시리즈인 조지 R.R. 마틴의 신작...
볼거리&놀거리 <208>
아이들 같은 감성을 지닌 성인계층이 늘어나면서 아이들 중심이던 놀이공간이 어른들의 만족도를 높이는 방향으로 변화하고 있다. 아이들이 아닌 성인들의 놀이·체험 공간으로 자리잡은...
가성비 甲 밴쿠버 맛집 로드 총집합
매년 1월 열리는 ‘다인 아웃 페스티벌(Dine Out Vancouver 2019)’이 올해도 어김없이 돌아왔다.  다인 아웃 페스티벌은 밴쿠버 내 고급 레스토랑의 대표적 코스 요리를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메트로밴쿠버 지역 곳곳에 자리잡은 이색 식당들이 새로운 맛집의 루키로 떠오르고 있다. 오픈한 지 한 달도 채 안돼 밴쿠버 맛집 리스트에 오른, 새로 오픈한 따끈따끈한 인기 레스토랑을...
볼거리&놀거리 <206> 메트로밴쿠버 새해 일출 명소 5선
‘황금개의 해’ 무술년이 저물고 새해가 밝아오고 있다. 2019년은 60년 만에 돌아온다는 기해년(己亥年) 황금돼지 해다. 새해를 맞아 희망찬 한 해를 기원하기 위해 해맞이를 계획하는...
올 한 해 인기 제품 선정 ‘추천리스트’
코 앞으로 다가운 연말연시를 맞아 가족과 주변 지인들에게 감사의 선물을 전하려는 손길이 분주하다. 그러나 한 해 동안 고마웠던 마음을 표현할 알맞은 아이템을 고르기란 여간 쉬운...
볼거리&놀거리 <199>
크리스마스의 따뜻하고 로맨틱한 분위기를 마음껏 즐기며, 잊지못할 성탄절을 보내고 싶다면 각기 다른 개성과 맛을 지닌 5개의 다이닝 레스토랑을 주목하자.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볼거리&놀거리 <198>
일 년 열두 달 중 마지막 달인 12월은 모임과 파티의 연속이기도 하다. 그래서인지 연말이면 송년 모임이 많아지고 자연스레 술자리도 잦아지기 마련이다. 한 해를 마무리하고 시작하는...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