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늦추위 속 봄방학, 재미와 교육 두 마리 토끼 잡자

경영오 기자 kyo@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7-03-10 15:52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 <127>

이제 2주간의 봄방학이 시작된다. 그러나 야외 활동을 하기에는 날씨가 따라 주지 않는다. 다른 해에 비해 유독 춥고 눈이 많이 오는 날씨 탓에 야외 활동을 제대로 못한 아이에게 이번 봄방학은 에너지 충전을 있는 귀중한 시간이 것이다. 밴쿠버, 써리, 리치먼드 어디를 가도 좋다. 신나게 웃고 떠들며 마음껏 즐길 있는 기회를 만들어주자.


경영오 기자 kyo@vanchosun.com


플레이돔(PlayDome at BC Place)

서부 캐나다에서 가장 규모의 실내 카니발 플레이돔이 3 22일부터 26일까지 BC플레이스에서 열린다. 45 이상의 놀이기구와 게임 등의 놀거리와 피자, 핫도그, 솜사탕 그리고 미니 도넛 맛있는 먹거리가 준비되어 있으니 봄방학을 맞이한 아이들에게 재미있는 즐길 거리가 것이다. 게다가 실내 놀이동산이니 날씨에 대한 걱정 없이 가족이 봄방학을 보내기에 적합한 장소다. 티켓 한장이면 짜릿하고 흥미진진한 45 이상의 놀이기구를 마음대로 있으니 봄방학을 맞은 아이들에게는 아마도 신나는 놀이공원이 것이다. 티켓 구입은 인터넷으로도 가능하며, 요금은 하루 이용권 29달러(Dome Pass), 5 이용권 49달러(Ultimate Pass), 어린이를 동반한 부모는 8달러 게스트 이용권(Guest Pass) 구입하면 된다. 2 이하의 어린이는 무료 입장이 가능하지만 안전을 위해 놀이기구 이용은 허용되지 않는다. 자세한 내용은 http://www.bcplace.com/events/2017/playdome에서 확인할 있다. 위치: 777 Pacific Boulevard Vancouver 



<▲ 사진= flickr/Duncan Creamre(cc)>
         

통조림 공장(Gulf of Georgia Cannery)

통조림 공장에서 재미를 찾을 있을까?’라는 의심이 수도 있다. 리치몬드 조지아 만에 위치한 통조림 공장에서라면 국립 유적지의 위상과 역사의 숨결, 재미, 즐거움 그리고 약간의 야외활동까지 즐길 있다. 봄방학 기간에는 6-11 아이들을 위한 작은 기념품과 액티비티 책자(booklet) 등을 상품으로 받을 수도 있다. 일정은 3 13일부터 24일까지이며 주중 오전 11, 오후 1, 오후 3시에는 통조림 생산 라인을 직접 있기 때문에 깊은 시간이 것이다. 그리고 3 12일과 26, 4 9일과 23일에는 파머스 마켓(the Cannery Farmers Market) 열리기에 새로운 볼거리를 경험할 있다. 한가지 반가운 소식은 올해는 캐나다 건국 150주년이기 때문에 국립 유적지 방문이 무료라는 . 때문에 통조림 공장을 방문하고 체험하는 모든 역시 무료다. 자세한 내용은 http://gulfofgeorgiacannery.org에서 확인할 있다. 위치: 12138 4th Avenue in Richmond  



<▲ 사진=flickr/Steveston Village(cc)>
  

버나비 빌리지 박물관(Burnaby Village Museum)

2주간의 봄방학 12 동안 버나비 빌리지 박물관에서 매일 특별한 이벤트를 즐길 있다.

3 13일부터 24일까지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 30분까지 모든 방문객은 무료 입장이 가능하다. 회전목마는 2달러 65센트, 가이드 투어를 신청하면 6달러(회전목마 비용 & 세금 포함)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 빌리지에는 1920년대 마을의 모습이 재현되어 있으며 시대 사람들의 복장을 이들이 방문객을 맞이한다. 문화를 체험할 있는 어드벤처 가이드에는 수공예품 만들기, 퍼즐게임 등의 이벤트가 포함되며, 스페셜 이벤트로는 증기 체험, 회전목마에 대한 역사 듣기 등이 있다. 날씨가 좋다면 빌리지 안에 마련된 피크닉 테이블에서 식사를 하고 선물가게에서 기념품 등을 구경하는 시간도 즐길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http://www.burnabyvillagemuseum.ca/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위치: 6501 Deer Lake Ave Burnaby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44>
스탠리 파크 열차 타기, 제리코 비치 공원에서 열리는 밴쿠버 포크 뮤직 페스티벌에 참가하는 것 그리고 그리스 축제를 방문해 그리스 전통 문화를 체험하는 것. 이 모든 것이 여름을...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43>
말그대로 신나는 썸머타임이다. 방학을 맞은 아이와 함께 어린이 축제에도 가고 더위도 식힐 겸 라틴 아메리카의 문화 속으로, 또는 살사 댄스의 현장으로 달려가 보자.  휘슬러...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42>
올 해 캐나다데이는 캐나다 건국 150주년을 맞아 더욱 성대하게 치러질 전망이다. 오전에는 지역별로 퍼레이드와 각종 이벤트들이 진행되며 해가 진 후에도 지역 명소에서 화려한...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41>
스탠리 파크에서는 무료 야외 영화가 상영되고 리치몬드의 자동차 극장에서도 선착순 200대에 한해 다양한 무료 영화들이 상영된다. 밴쿠버 브로드웨이가에서는 그리스데이 행사가 열려...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40>
이번 주말 써리에서는 도어스 오픈 행사가 열려 오랜 역사와 전통, 다양한 행사와 공연 등을 경험할 수 있다. 린 밸리에서는 자연과 더불어 이벤트를 즐기고 차 없는 거리 축제에서는 가족,...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9>
6월, 초여름의 문턱에 들어섰다. 이번 주말, 커머셜 드라이브에서는 이탈리아 사람들의 음식과 문화 등을 느끼기에 충부한 이탈리안 축제가 열리고 PNE 포럼에서는 아티스트들을 위한...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 <138>
리치먼드시는 이번 주 금요일부터 주말동안 박물관, 사적지, 아트 갤러리 등 42개 공공장소를 무료로 개방한다. 버나비시는 길거리에서 신나게 즐기는 ‘햇츠 오프 데이’를 개최해 모두가...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7>
연한 초록색으로 물들은 나무들이 바람에 흔들린다. 여름이 시작되기 시작한 이 즈음의 하늘과 나무 그리고 바람을 즐기기에는 야외 축제와 파머스 마켓이 딱이다. 밴쿠버에서 즐기는...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6>
이번 빅토리아데이 연휴는 파란 하늘과 초록빛 나무, 아름답게 핀 꽃들을 마음껏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이 된다. 오랜만에 맑게 갠 날씨따라 상쾌한 기분으로 여행을 떠나보자....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5>
해마다 5월 둘째주 일요일은 마더스데이다. 가족을 위해 많은 것을 희생하고 봉사하는 어머니의 사랑과 정성을 기억하는 날. 365일 내내 부모님의 사랑을 기억할 수는 없지만, 일년 중 딱...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4>
5월 첫 번째 주말, 어디로 갈까? 날씨만 좋다면 산과 바다 어디라도 좋겠지만 요즘 밴쿠버는 손에서 우산을 놓을 수 없는 날씨다. 그래도 주말에는 맑은 하늘을 볼 수 있다고 하니 우산대신...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3>
활기와 생기가 넘쳐나는 놀이공원과 서머 나이트 마켓이 개장을 눈 앞에 두고 있다. 소소한 추억 만들기를 원한다면 비누 공예, 요거트 만들기 등을 통해 나만의 특별한 놀거리를 계획할...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2>
한동안 밝은 햇살을 보기가 쉽지 않을 것이라는 기상청의 예보가 야속한 요즘이다. 회색빛 하늘 사이로 간간이 비춰지는 햇살은 따뜻하고 눈이 부신데…. 아쉬운 마음을 뒤로 하고 화려한...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1>
봄이 왔다. 거리 곳곳에는 개나리, 진달래 등 각종 봄꽃이 피었고 흐드러진 벚꽃도 자태를 뽐낸다. 날씨만 좋다면 하루종일 야외활동을 해도 지치지 않을만큼 볼거리, 놀거리, 먹거리가...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130>
부활절은 해마다 다른 날이다. 낮과 밤의 길이가 같은 ‘춘분’이 지난 후 보름달이 뜬 그 다음 일요일이 바로 부활절이기 때문이다. 부활절은 대부분 3월 말과 4월 초이며 부활절 전의...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 <129>
계절의 여왕이라 불리는 봄이다. 아침, 저녁으로는 쌀쌀하지만 이 정도 날씨라면 야외 활동을 하기에 충분하다. 만약 비가 온다면 캐나다 3대 자동차 박람회 중 한 곳으로 손꼽히는...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 <128>
자연은 우리에게 얼마나 아름다운 봄을 선물하려는 걸까? 유난히 길고 지루했던 겨울을 지낸 탓에 올 봄은 다른 해에 비해 더 화창하고 반짝거릴 거라고 기대해본다. 2주간의 봄방학 중...
이번 주 볼거리 & 놀거리 <127> 이제 곧 2주간의 봄방학이 시작된다. 그러나 야외 활동을 하기에는 날씨가 따라 주지 않는다. 다른 해에 비해 유독 춥고 눈이 많이 오는 날씨 탓에...
이번주 볼거리&놀거리<126>
이번 주말은 2월의 '쇼트 베케이션'이 기다리고 있다. 자주 눈보라가 치고, 차들이 밀리고, 마음이 무거워져도 다시 찾아온 '평일 낀 휴일'을 "신이 준 휴가"라고 생각하면 어떨까. 확실히...
이번주 볼거리&놀거리<125>
"이틀 내내 스키를 즐길 수 있다면~"그라우스마운틴 24시간 오픈 이벤트그라우스마운틴 24시간 오픈 이벤트가 2월 11일 열린다. 11일부터 12일까지 쉬지 않고 스키, 스노우보드 등을 즐길 수...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광고문의
연락처: 604-877-11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