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도요타, 캐나다에서 렉서스 NX 생산

김혜경 기자 khk@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9-04-30 12:07

2020년부터 온주 캠브리지 공장 가동…북미 전역에 공급



도요타 자동차가 캐나다에서 렉서스 NX 첫 해외 생산을 시도한다.

회사측은 29일 온타리오 소재 캠브리지 지역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SUV 차량의 하나인 렉서스 NX를 온타리오 공장에서 2022년부터 생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발표에 따라 2022년부터 캠브리지에서 가동될 공장에서는 가스 및 전기 차량 모두를 포함해 연간 50만 대가 생산될 예정이다.

이전에는 NX 두 기종에 대한 생산은 일본에서만 이뤄졌다. 이에 따라 렉서스 NX가 일본이 아닌 해외에서 생산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도요타는 온타리오 우드스탁 인근 공장에서 RAV4 모델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렉서스 RX를 생산해 오고 있다. 

회사측은 정확한 투자 금액과 직원 고용 수 등 구체적 사항은 밝히지 않았으나 안정적인 운영 계획을 전망하고 있다. 

도요타 캐나다 현지 법인 프레드 볼프 대표는 “렉서스 글로벌 라인업 중 가장 수요가 많고 발전된 차량인 NX를 생산하는 공장이 캐나다에 남는다는 의미”라며 “캐나다를 비롯해 국제적으로 자동차 업계의 선두를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볼프 대표는 “인력을 증가하고 기술을 동원할 수 있으며 생산 조립 속도를 내는 등 자동차를 더 생산하고 공장을 활용할 방법이 많이 있다”고 말했다. 

이번 투자 발표는 제네럴 모터스(GM)의 오샤와 공장 폐쇄와 크라이슬러의 윈저 공장의 1500명 직원 감원 등 연 이은 악재에 시달리던 국내 자동차 산업에는 모처럼 희소식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연방정부는 이번 도요타 회사의 투자 금액이 1억1천만 달러에 이를 것으로 보고 있다.

기자회견에 함께 참석한 저스틴 트뤼도 총리는 “렉서스 NX 생산 라인에 수억 달러가 투자될 것”이라며 “이곳에서 생산된 차량은 전체 북미 시장에 공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트뤼도 총리는 “이번 계획은 8000명의 일자리 창출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자동차 부문은 52만5000명을 고용하고 있는 캐나다 최대의 수출 산업”이라고 강조했다.

캐나다 자동차 제조협회 관계자도 “이번 발표는 근로자와 공급, 비즈니스 환경 등 캐나다에 대한 도요타 회사측의 신뢰를 표현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일부 전문가들은 이번 도요타의 투자 의도가 조지타운 공장에서 RAV4 생산을 이전함에 따른 조치로 자사의 행보를 위한 전략이라고 지적했다.  

김혜경 기자 khk@vanchosun.com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입소스 여론조사, 젊은 남성은 보수 지지율 높고 자유당은 모든 성과 연령에서 고른 지지율
캐나다의 젊은 여성들은 NDP를 좋아한다.입소스(Ipsos) 여론조사 결과 18~34세 여성 중 27%가 NDP에 투표하겠다고 응답, 다른 연령들에 비해 큰 차이로 이 당에 대한 선호도를 보인 반면 같은...
사망자 현재 18명··· 환자 대부분 마리화나 성분 액상(THC) 흡입
미국에서 베이핑 관련 질환이 1000건을 넘고 15개주에서 모두 18명이 사망했다.미국질병통제예방센터(US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USDCP)는 지난 3일 시간 48개주와 1개령에서 1080건의...
“암과 심장질환 유발 증거 없다”는 최근 연구에 “무책임하고 비윤리적 주장이다” 반박
붉은 고기 유해성 논란이 뜨겁다.암과 심장질환을 피하기 위해서 버거와 스테이크를 포기할 필요가 없을 수 있다는 최근 한 연구 발표가 나오자 고기 섭취를 촉진하는 건 무책임하고...
내년 1월부로 발효··· 승·하차시 총 60센트 부과
밴쿠버시가 호출형 차량공유 서비스 운행에 대한 첫 발을 내딛었다. 3일 밴쿠버 시의회는 로워 메인랜드에서 처음으로 호출형 차량공유 서비스에 대한 교통 법규를 통과시켰으며, 해당...
7일 오전 시작…전 세계 60개국에서 진행
<▲ '멸종저항' 다리 점거 시위 포스터 (사진='멸종저항' 밴쿠버 지부>다음 주 월요일 오전부터 버라드 브리지(Burrard Bridge)에서 환경단체의 점거 시위가 예정되어 있어 그 부근의 큰...
의료복지 선거 쟁점으로 1위 '초미 관심'
캐나다인 37% "응급실 대기 문제 해결 촉구"
캐나다의 의료시스템 문제가 다가올 10월 총선의 최대 쟁점으로 떠올랐다. 특히 의료보험 개혁 및 의료 대기 문제가 총선을 앞두고 시끄럽다. 2일 여론조사 전문기업 입소스(Ipsos)에...
메트로 시장단, 2차로 고속 대중교통 전용 추천··· 개통 빨라야 6~7년후
8차로 튜브가 새 매시터널의 건설 선택안으로 채택됐다.    CBC 뉴스에 따르면 메트로 밴쿠버 시장들로 구성된 매시터널 개선특위는 2일 규모는 6차로와 8차로, 방식은 교량,...
15억 달러 줄여 국내 소득세 인하 등 재원으로 활용··· 타당과 전문가들은 "근시안적" 비판
보수당이 해외 원조금을 25% 줄이겠다고 공약했다.자유당이 매년 200억 달러 이상의 연방예산 적자가 예상되는 돈쓰기 공약을 내놓고 있는 가운데 이번 10/21 총선에서 집권 자유당을 꺾을 수...
헬멧 미착용 등 5개 항목 위반··· 제작사에 과태료 부과
<데드풀2> 밴쿠버 촬영 당시 사망 사건에 대한 조사 결과가 발표됐다.지난 2일 BC 노동안전청(WorkSafeBC)은 2017년 8월 14일 영화 <데드풀2>의 밴쿠버 촬영 당시 발생한 조이 SJ...
교수가 트윗으로 신고··· 마약혼합주 마시고 일주일간 입원도
RCMP가 UBC 학생들의 마약 주입 파티를 조사하고 있다.CBC 뉴스에 따르면 지난 주말 교내 남학생 사교클럽(Fraternity, 대개 공동거주하는 폐쇄적 모임이며 여학생 클럽은 Sorority라고 함)과...
관광객·유학생별로 운전 가능기간 달라
총영사관 "ID로 사용 불가능, 여권 지참해야"
지난달 부로 한국에서 영문 표기 운전면허증이 새롭게 발급됨에 따라 해외에 방문하거나 거주하는 한인들의 편의가 한층 커질 것으로 보인다. 2일 한국 도로교통공단은 지난달...
싱 “캐나다는 원하면 뭐든지 할 수 있는 곳” 응수
<사진=CTV News>한 백인 중년 남성이 시크교도인 NDP 자그밋 싱 대표에게 “터번(turban)을 벗어라”고 이야기 한 것이 화면에 포착됐다. 지난 2일 오전 불어 민영 방송사 TVA가 주최하는...
80여명 학생에게 장학금 20만 달러 지원
내달 22일까지 지원 접수 받아
매년 목회자의 자녀 및 특수교육 전공자를 대상으로 장학금을 지급해온 정요셉 장학회에서 ‘2020년 제 8기 장학생’을 선발한다.올해로 8회를 맞은 본 장학회는 2013년 1기 23명의 장학생을...
폐질환 등 호소··· 흡연보다 안전한 듯 오도, 현혹하고 미성년자 대상으로 마케팅도 했다고 주장
BC의 두 남성이 유명 전자담배 쥴을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했다.제이센 스티븐스(Stephens)와 오웬 맨-캠벨(Mann-Campbell)은 지난 1일 BC 법원에 접수한 민사청구 통보에서 2018년 이 회사...
산만운전 부당 티켓 발부에 누리꾼 '분노'
밴쿠버 경찰 "티켓 무효 처리··· 우리 실수"
BC주의 한 운전자가 운전 중 휴대전화를 자동차 컵홀더 안에 두었다는 이유로 산만운전 처벌 대상에 올라 논란이 일고 있다. 해당 운전자는 휴대전화로 아무런 조작도 하지 않은 데다...
일행들 부상자 홀로 두고 하산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던 끔찍한 행동
<▲하산 중 부상을 당하고 일행들로 부터 떨어진 이 여성은 혼자 걷기 힘든 상태였다. (사진=North Shore Rescue  >단체 등산을 하다 부상을 입고 홀로 남겨진 20대 여성이 구조대로부터...
올 가을 ‘영구화’ 입법 예고
유콘, 美서부와 같은 시간대 유지 중요
<▲ 사진출처=Pixabay>BC주 존 호건(Horgan) 수상이 일광절약시간제 영구화에 대한 입법을 예고했다.호건 수상은 지난달 30일 화이트호스(Whitehorse)에서 유콘주 샌디 실버(Silver) 수상과 만나...
국경서 '5년 입국 거부' 사례 늘어나
고용증명서 및 주택소유 입증해야
최근 들어 캐나다와 미국간 느슨했던 국경 검문·검색이 갑작스레 강화된 것으로 나타나면서 캐나다인 여행객들의 혼란이 커지고 있다. 특히 미국 육로 국경검문소를 통과하는 BC주...
내년 4월 말까지 적용··· BC주 대부분의 고속도로 해당
1일 '윈터 타이어' 의무 장착 기간이 시작됐다. BC 교통부에 따르면 10월 1일부터 내년 3월 30일까지 BC주 대부분의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모든 차량에 대해 윈터 타이어 의무 장착 기간이...
국립진실화해센터 30일 가티노에서 헌정식··· 참석자들 명단 적힌 천 만지며 울음 터뜨려
캐나다의 아픈 역사인 기숙학교 재학중 사망한 원주민 어린이 명단이 최초로 공개됐다.국립진실화해센터(National Center for Truth and Reconciliation)는 30일 퀘벡 가티노(Gatineau)에서 캐나다 원주민...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