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속에서의 커뮤니케이션, 어떻게 해야 할까?

문용준 기자 myj@va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종수정 : 2013-09-06 15:20

“KCWN 9월 28일 포럼 개최”
한인 소셜 워커들의 모임인 ‘KCWN’(회장 조미영)은 오는 9월 28일 오후 1시 더글라스칼리지 뉴웨스트민스터 캠퍼스에서 ‘2013 한인 포럼-다문화 속에서의 커뮤니케이션’을 주최한다. 당일 강연자는 김효신, 쥴리아 백 UBC교수로 정해졌으며, 강연 후에는 네트워킹을 위한 별도의 시간이 마련될 예정이다.

조미영 KCWN 회장은 5일 가진 기자간담회를 통해 “다문화 사회에 대한 한인 한명 한명의 이해를 넓히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조 회장은 “우리가 다른 문화에 대해 많이 아는 듯 보여도, 그것이 행동으로 표현되어지기 위해서는 더욱 확실한 이해나 기술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KCWN은 다문화사회에 적응하고자 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포럼에 참석할 수 있다고 전했다. 5일 기자간담회를 함께 한 KCWN 회원들은 “1.5세대들에게도 이번 강연은 캐나다 사회의 숨겨진 면을 들여다볼 수 있는 유익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문용준 기자 myj@vanchosun.com






2009년 설립된 KCWN은 그 동안 ‘행복한 이민 생활을 위한 박람회’ 등을 개최하며 한인사회로부터 큰 호응을 받은 바 있다. 이번 ‘2013 한인 포럼’은 KCWN의 세번째 교민 행사다. 회원들은 “다문화 사회를 이해하는 기본 지식을 이번 포럼을 통해 얻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 김미나(석세스-메이플리지 교육청), 케이 임-게이트하우스(써리 교육청), 조미영(쉐어 소사이어티), 전한나(옵션스), 릴리안 김(석세스).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CREA 홈페이지 통해 매물-판매자료 등 공개해야
메트로 밴쿠버 부동산 정보를 검색할 수 있는 웹사이트가 최근 개설된 데 이어 이번에는 캐나다 부동산협회(CREA)가 부동산 매매 자료를 일반에 공개하기로 결정했다.이에 따라 BC주 주민들, 특히 메트로 밴쿠버 주민들은 지역은 물론 캐나다 전역의 주택매매 정보도...
밴쿠버 거주 한국계 캐나다인 아역 배우 조이상 후보에 올라... TV시리즈에도 캐스팅 '화제'
밴쿠버에서 열리는 대표적인 아역배우상 시상식인 조이 시상식(The Joey Awards)의 주연 수상자 후보에 한 한인 아역 배우가 포함돼 화제다. 화제의 주인공은 현재 마일리 사이러스와...
일부 구간 90데시빌… 비행기 착륙 준비 수준
스카이트레인 통과 지역 소음이 너무 심한 것으로 나타나 트랜스링크가 그 경감 대책을 세우고 있다.밴쿠버 대중교통 당국이 의뢰한 연구 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VCC-Clark ~ Commercial 역...
62세 베트남 이민자 지아 트란, “사람들 돕는 게 행복해요”
웨스트 브로드웨이 밴쿠버 종합병원과 브로드웨이 시청 사이에 있는 BC 암재단(BC Cancer Foundation) 에는 매일 온 얼굴을 일그러뜨리며 환하게 미소 짓는 아줌마 기부자가 찾아온다.그녀의...
TSX 등 북미 유럽 아시아 일제히… 금리 환경 급변 주목
미국의 금리 인상에 대한 공포가 전세계 증시를 뒤흔든 가운데 TSX(Toronto Stock Exchange, 토론토증권거래소) 지수가 4일 연속 하락했다.TSX는 10일 336 포인트로 마감, 은행 에너지 의료 소매 등 전종목에 걸쳐 2% 이상이 떨어졌으며 캐나다 원유가도 배럴당 26달러로...
ICBC 보행자 안전 캠페인 전개... 반사경 무료 나눔
ICBC가 연중 교통사고 발생 건수가 급증하는 가을 행락철을 맞이해 전국에서 보행자 교통안전 캠페인을 전개한다.10일 ICBC는 지역 공동체 교통경관들과 함께 10월 한달 간 교통사고 치사율이 높은 지역에서 보행자들에게 야간 시인성 확보를 위한 반사경을 배포하고...
각각 43.3-34.8% 감소...온타리오주-퀘벡주 활황과 대조
주택신축 활동이 2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으로 위축됐다. BC주와 알버타주가 주택신축시장 위축을 주도한 반면, 온타리오주와 퀘벡주는 활황세를 이어가는 등 전국적으로 주택매매...
캐나다-북한지식교류협력프로그램(KPP)…김일성 종합대학, 평양외국어대학, 외무성 및 교육위원회 관료 등 12명 초청
북한 주요 6개 대학 대표단이 밴쿠버 UBC 대학을 방문한다.오는 16일부터 20일까지 UBC 대학을 찾는 이번 북한 대표단 방문은 UBC 캐나다-북한지식교류 협력프로그램(KPP, 소장 박경애 교수)초청으로 성사됐다.KPP에 따르면 이번에 UBC를 찾는 북한 대표단에는 김일성...
19일부터 3일간 빅세일 이벤트, 경품행사도 푸짐
H-Mart 랭리점은 개점 12주년을 맞아 오는 10월 19일부터 21일까지 ‘12주년 고객 감사 세일’이라는 컨셉으로 파격적인 할인 행사를 선보인다.12주년을 맞이한 H-Mart 랭리점에서는 지난 1년간의...
하룻밤 사이 ‘묻지마 테러’ 당해… 용의자 수색 중
버나비 일대 지역에 주차해 둔 차량 수십대의 타이어에 펑크가 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버나비 RCMP는 지난 8일 오전 10시 경 버나비 12번가 7500 번지 사이의 시가지...
BC주전역 가스 공급에 영향 우려 / 오는 주말 가스값 폭등 전망 / 가스 사용 중단 계속돼야
지난 9일 화요일 저녁 프린스 조지의 한 인근 마을에서 발생한 천연가스관 폭발 사고로 태평양 북서부 전체에 비상등이 켜졌다. 사고는 이날 오후 5시 45분경 프린스조지에서 약 15km...
한인 후보 4명 출사표
BC 지자체선거(20일)가 이제 열흘 앞으로 다가왔다. 일부 지자체들은 이미 사전투표를 실시한 곳도 있다. 역대 지자체 투표율은 악명 높을 정도로 낮았다. 지난 두 차례 밴쿠버의 지자체...
주정부 마리화나 세부지침안 발표 / 흡연 허용 최소 연령 19세로 / 금지 구역서 흡연하다 적발 시 230달러
BC주정부가 마리화나 합법화를 일주일 앞두고 본격적인 초읽기에 들어갔다. 9일 주정부는 오는 17일 캐나다 전역에서 기호용 마리화나 허용 법안을 본격적으로 발효하기에 앞서 대마초 사용 규정 및 준수사항 등 최종 세부 지침을 발표했다. 주정부가 발표한...
노동부 보고서 "일자리 13만4천개 늘어"
미국의 실업률이 1969년 이후 최저인 3.7%로 떨어졌다.1969년 미국은 월남전 투입을 위해 젊은이들이 징병되고 있었으며 전쟁 특수와 우주 개발로 최고의 활황을 보이던 시기였다.미국 노동부는 지난 달 허리케인 플로렌스 재해에도 불구하고 일자리가 13만4천개 늘어...
험준한 크라운 마운틴 트레일에 갇힌 채 밤새워
노스 쇼어 구조대 (North Shore Rescue) 가 크라운 마운틴 (Crown Mountain) 을 오르다 고립된 한 영국인 여행자 구조를 이틀만에 성공했다 .수색대장 싸이먼 잭슨은 추수감사절인 8일 오후 4시 반쯤 산에 갇힌 남자로부터 구조 요청 전화를 받았으며 그는 이 산의 남서쪽에서...
온타리오·SK·매니토바·PEI 참여 … BC주는 찬성
캐나다 내륙에서 시작된 여러 주들의 반 탄소세 움직임이 심상치 않다.이 움직임은 보수당이 집권한 주들에서 집중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지난 주 덕 포드 온타리오 주수상이 서스캐춰언에 이어 앨버타 제1야당인 보수당의 반 탄소세 (Anti-carbon tax) 집회에 참여,...
피해 여성 3명 구출… 6건 성매매 혐의 적발
코퀴틀람에 거주하는 한 30대 남성이 미성년자 인신매매 및 매춘 등의 혐의로 기소돼 충격을 주고 있다. 델타 경찰청(Delta Police Department)은 델타 거주자였던 35세 남성 모하메드 베그(Mohammed Sharif BEGG)씨를 6건의 성매매 혐의와 1건의 폭행 혐의로 구속했다고 5일...
조합원 1천여명 참석 기념행사...12명 학생에 장학금 수여
밴쿠버 한인사회 최대 금융기관인 한인신협(CEO 석광익)의 창립 3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지난 6일 열렸다.써리 소재 벨 퍼포먼스 아트센터에서 오후 1시부터 열린 이번 행사에는 신협 초대...
‘감동의 2시간’ 조수미 공연... 그치지 않은 앵콜 요청
명불허전, 역시 조수미였다.한국이 낳은 세계적 소프라노 조수미씨의 밴쿠버 공연이 7일 오후 7시30분 다운타운 퀸 엘리자베스 극장에서 열렸다. 지난 2008년 이후 10년 만에 열린 이번...
캠룹스 교육청, 10학년 사회 교사가 숙제로 내주자 조사
“인종 차별주의자는 좌익 관점인가, 우익 관점인가?”“여자들은 집에 있어야 하며 어머니가 되어야 한다고 믿는 건 좌익 관점인가, 우익 관점인가?”캠룹스의 한 10학년 교사가 학생들에게 숙제로 이런 문제를 내줘서 학부모들의 항의와 우려가 잇따르자 교육...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