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최고층 건물 철거 된다

김수완 인턴기자 kyo@vanchosun.com

최종수정 : 2018-03-02 15:22

3월 말 시작, 먼지와 소음 최소화 공법 도입
밴쿠버를 가장 높은 곳에서 내려 다 볼 수 있었던 42층짜리 건물이 역사 속으로 사라질 예정이다. 

44년 전 지어진 엠파이어 랜드 마크 호텔(Empire Landmark Hotel)은 밴쿠버 내 가장 높은 건물로 유명했다. 2008년부터 경기 침체의 영향으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던 이 호텔은 이미 지난 9월 마지막 손님을 끝으로 폐쇄되었으며 철거된 건물의 자리에는 새로운 2개의 콘도미니엄 건물로 대체 될 예정이다.

철거계약을 맡은 JMX측 관계자는 “이번 건물 철거는 밴쿠버 역사에서 가장 큰 철거가 될 것”이며 “첨단 유럽 철거 기술을 도입하여 소음과 먼지가 최소화 되도록 공정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이 공법은 대중들에게 익숙한 폭발로 한번에 일시적으로 철거하는 것이 아니라 1년 동안 층별로 제거 하는 기술을 의미한다”고 전했다.

회사측은 철거관련 하여 3월 2일부터 두 블록 반경 내에 있는 모든 주민들에게 안내 통보서를 나누어 줄 예정이며 9일 금요일 오후 4시에는 롭슨(Robson) 스트릿에 있는 리스텔(Listel)호텔에서 철거 안내회를 가질 예정이다.

한편, 호텔측은 이번 철거가 확정 되기 전 호텔 내 가전 제품 및 수 천개의 호텔 품폭들을 일반인들에게 판매했으며, 상품의 22%는 다른 호텔 운영자들에게 판매되었다.


<▲철거 예정인 랜드마크 호텔의 전경(사진=랜드마크 호텔 페이스북)>


<▲임페리얼 랜드마크 호텔에서 운영한 전망대 레스토랑(사진=랜드마크 호텔 페이스북) >

김수완 인턴기자 kyo@vanchosun.com
한인 사회의 중요한 소식을 캐나다 서부 독자에게 전달합니다.
제보 이메일: news@vanchosun.com
밴쿠버 조선일보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기사의 저작권과 판권은 밴쿠버 조선일보사의 소유며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허가없이 전재, 복사, 출판, 인터넷 및 데이터 베이스를 비롯한 각종 정보 서비스 등에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우리는 매 순간 선택의 기로에 선다”  두 아이의 입양, 늦은 나이에 선택한 미국 유학길 2014년 돌연 잠정 은퇴를 선언하고 늦은 나이에 미국 유학길에 오른 배우 신애라가 지난...
이민자 대거 유입 힘입어...자연 증가율은 1만5천여명 그쳐 연방통계청 보고서, BC주 480여만명
이민자 증가에 힘입어 캐나다 인구가 3700만 명을 돌파했다.연방통계청이 14일 발표한 인구통계 자료에 따르면 캐나다 인구는 4월 기준 3706만7011명으로 집계됐다. 주목할 점은 이민자...
재외국민 등 외국인 최소 체류 6개월로 강화 한국 보건복지부, ‘석 달 체류면 가입허용’ 현행 제도 악용 많아
노스밴쿠버에 사는 교민 이경숙(72)씨는 올 겨울에 방문할 예정이던 한국행 계획을 바꿔 지난달 입국했다. 은퇴 후 1년에 한 번 정도 한국에 들어가 친구와 친지를 만나며 머물던 기간에...
거주지 문제 가장 시급.. 한인사회에 도움 요청
지난 11일 새벽 발생한 노스밴쿠버 아파트 화재 참사로 인해 피해를 입은 한인들이 당장 기거할 거처가 없어 한인 사회에 도움의 손길을 구하고 있다. 한인 김모씨는 13일 본보로 보내온...
NAFTA 협상 난항- 유가 하락 등 영향... 미화 대비 0.77센트 한국 원화 대해서도 850원대 이하로 거래...약보합세 유지할 듯
올 들어 캐나다 달러 가치가 주요국 통화 중 미국 달러에 대해 일본 엔화에 이어 가장 많이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루니는 13일 외환시장에서 미화 1달러에 대해 0.771센트로 거래됐다.캐나다 달러의 한국 원화에 대한 환율도 2월 중순 이후 850원대 이하를...
미국과 멕시코 등 북중미 3개국 연합 유치 성공
캐나다가 미국, 멕시코와 함께 2026년 세계 월드컵 경기를 개최한다.국제축구연맹(FIFA)는 2018년 러시아 월드컵 개막 하루 전인 13일 모스크바 엑스포센터에서 열린 제68차 총회에서 캐나다,...
단백질원 각광..맥도널드 등 메뉴 추가도 한 몫 지난해 88억개 가량 생산, 11년 연속 증가세
‘다이어트의 적’이란 오명을 벗은 계란의 변신이 놀랍다. 특히 최근 패스트푸드 산업의 올-데이 브렉퍼스트(all-day breakfast)에 대한 수요가 전국적으로 확산되는 트랜드와 함께 판매가...
지연 운행 근절위한 방안.. 이달 25일부터 시행
한인 이용률이 높은 버나비 지역 로히드 타운 센터(Lougheed Town Centre)역의 트레인 탑승 플랫폼이 이달 말부터 영구적으로 변경 운행된다.12일 트랜스링크가 발표한 새 운행 계획에 따르면,...
12명 부상으로 병원행.. 주민 150여명 대피소동
지난 11일 새벽인 오전 2시 30분께 노스밴쿠버 린밸리(Lynn Valley) 인근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불이 나 이란계 출신 일가족 2명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고기대신 영양 만점 단백질 덩어리 두부와 채소를 넣어 기름기를 빼
[고소한 두부패티로 여심을 사로잡는 ´두부스테이크 버거´] 햄버거는 다이어트 중 금기시되는 대표적인 음식이다. 꼭 피해야 할 고칼로리 음식이지만 입안 가득 차는 아삭한 채소와...
송년 관리 포기하면 신년 결심 실행 어려움
새해 체중 감량에 제대로 도전하려면 연말에 폭식부터 다스려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그러나 연말 폭식에서 벗어나기란 캐나다인 사이에서도 쉬운 일은 아니다. 식품판매회사인 유디스사 의뢰로 시행된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캐나다인 39%는 연말 다이어트를...
 클라라배우 클라라가 화제가 된 시구 의상에 대해 입을 열었다.클라라는 17일 오후 방송된 MBC '컬투의 베란다쇼'에서 연예인들의 노출 패션에 대한 생각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이날...
 노현희 성형 /tvN ‘eNEWS-특종의 재구성’화면 캡처배우 노현희가 성형수술 이후 악성 댓글에 시달렸던 경험을 이야기하다 눈물을 보였다. 노현희는 16일 방송한 케이블채널 tvN...
 이상우 키스 기계./조선일보DB배우 남상미가 배우 이상우에 대해 ‘키스 기계’라고 폭로했다. 남상미는 오는 16일 방송되는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 녹화 현장에서 SBS...
 1일 오후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감시자들'에서 설경구가 이끄는 감시반의 신참이자 타고난 감각의 감시전문가 '하윤주'역을 맡은 한효주와 인터뷰를 가졌다. '감시자들'은...
유재석이 그룹 god의 첫인상에 대해 돌직구를 날렸다.11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1세대 아이돌 프로젝트 그룹 '핫젝갓알지'의 멤버 문희준, 토니안, 은지원, 데니안, 천명훈이...
 장윤정 어머니 소송 남동생 폭로 이모글 재폭로 장윤정닷컴 재조명가수 장윤정의 가족 폭로전이 수위를 높여가고 있는 가운데 남동생이 장윤정의 과거 남자에 대해 입을 열었다.9일...
김지수(41)가 16세 연하의 캐나다 출신 교포 사업가 로이킴(25)과 결별했다. 김지수의 소속사 관계자는 6일 "김지수에게 사실 확인을 한 결과 1~2주 전에 로이킴과 헤어졌다"며 "한국과 캐나다를...
 전유성 진미령전유성 진미령 이혼한 이유 묻자...개그맨 전유성이 전 부인 진미령과의 관계에 관해 밝혔다.8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는 '개그계의 대부' 전유성의 삶과 가족에...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