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민 생활 중에 기회는 우연히 찾아온다. 단 그 기회를 평소에 노리고 있어야 잡을 줄 안다.  캐나다에서 만든 오가닉 화장품을 리치먼드 사무실 벽에 두고 크리스티나 입(Yip) 팩젠(PACGEN) 사장은 지난달 28일 “한국인에게도 제품을 제대로 소개할 기회를 찾아왔다”며 “최근 이희태 사장, 임채호 사장과 연결이 돼 이번 기회에 한국 진출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인으로서 이렇게 자랑스러운 적 없었어"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 사우스 지역 보수당(Conservative) 후보로 출마하는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가 한인 유권자들을 향해 소중한 한 표를 호소했다.조 후보는 지난...
밴쿠버 인테리어 디자인 전시회…캐나다 시장 진출 교두보 마련
캐나다 밴쿠버 서부 인테리어 디자인 전시회(IDS2015)에서 한국의 우수한 건축자재들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밴쿠버 컨벤션센터에서는 IDS2015가 진행됐다. 이번...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사우스 지역 보수당(Conservative) 후보로 출마하는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와 연아 마틴(Martin·한국명 김연아) 상원의원이 지난 28일 오후...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사우스 지역 보수당(Conservative) 후보로 출마하는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와 연아 마틴(Martin·한국명 김연아) 상원의원이 지난 28일 오후...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사우스 지역 보수당(Conservative) 후보로 출마하는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와 연아 마틴(Martin·한국명 김연아) 상원의원이 지난 28일 오후...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사우스 지역 보수당(Conservative) 후보로 출마하는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와 연아 마틴(Martin·한국명 김연아) 상원의원이 지난 28일 오후...
추석 연휴 항공권 하늘의 별따기…환율 약세·중국 국경절 겹쳐 10월 중순까지 만석
추석 연휴를 맞아 수많은 한국 여행객들이 밴쿠버를 찾을 전망이다. 짧은 연휴에도 불구하고 가족을 만나기 위해, 휴가를 즐기기 위해 밴쿠버를 방문하는 한인들이 늘어나면서 항공권...
추석음식 칼로리 줄이는 똑똑한 조리법
추석 연휴가 즐거운 이유 중 하나는 가족과 함께 푸짐한 음식을 나눠 먹는 것이다. 하지만 명절 음식은 고열량, 고나트륨이라 연휴가 지나면 늘어난 체중을 걱정하기 부지기수다.이에 한국...
교민들 모여 나누고 즐기는 풍성한 한마당
민족 최대의 명절 한가위를 맞아 밴쿠버 곳곳에서 다채로운 추석 행사가 열린다. 머나먼 이국 땅에서 고향을 그리워하는 한인 교민들의 마음을 달래줄 전망이다.26일 오전 11시 버나비 노스로드센터에서는 한가위 대잔치가 개최된다. 버나비 노스로드 BIS 주최로...
복지부, 국민기초생활 보장법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
캐나다에서 영주권을 취득한 재외국민의 경우 한국의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에서 제외된다.한국 보건복지부는 해외 영주권을 취득한 재외국민과 거주가 분명하지 않은 사람을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에서 제외하는 것을 골자로 한 국민기초생활 보장법 시행령의 일부...
매해 늘어나는 추세…미국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인원
최근 5년간 한국 국적을 포기하고 캐나다 국적을 취득한 병역 면제자가 3000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17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새정치민주연합 진성준 의원이 병무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대한민국 국적을 포기하고 병역의 의무를...
“본보 장학생 최유진씨 비롯 35명에게 5만5000달러 전달”
밴쿠버한인장학재단(VKCSF·이사장 오유순)의 “제 17회 한인 장학의 밤” 행사가 지난 12일 힐튼 호텔 메트로타운점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서는 2015/16년도 밴쿠버 조선일보 장학생으로...
"한인들 도움 감사해"…하퍼 총리 지원사격 '눈길'
42대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 사우스 지역에 출마하는 집권 보수당(Conservative)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는 14일 "한인들이 뿌듯하게 생각할 만한 자랑스런 딸로서 더...
2014년 피해자 250명…절도가 대다수
캐나다에서 재외국민 범죄 피해가 다수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나 충격을 주고 있다. 캐나다는 중국에 이어 재외국민 범죄 피해 다발 국가 2위에 올랐다.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새누리당...
국적이탈 혹은 상실 이유로 병적 제적된 고위공직자 아들 18명
대한민국 고위공직자 아들 2명이 병역을 면제받기 위해 한국 국적을 버리고 캐나다 국적을 취득한 사실이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15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새정치민주연합 안규백 의원이 병무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현재 행정부와 사법부 4급 이상...
<▲42대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 사우스 지역에 출마하는 집권 보수당(Conservative)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가 지난 14일 오후 버나비 기제 슈라인 센터(Gizeh Shrine...
<▲42대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 사우스 지역에 출마하는 집권 보수당(Conservative)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가 지난 14일 오후 버나비 기제 슈라인 센터(Gizeh Shrine...
<▲42대 캐나다 연방총선에서 버나비 사우스 지역에 출마하는 집권 보수당(Conservative) 그레이스 시어(Seear·한국명 조은애) 후보가 지난 14일 오후 버나비 기제 슈라인 센터(Gizeh Shrine...
각종 수당 비과세로 지급, 불합리한 특혜도 많아
대사관과 총영사관 등 재외공관에서 근무하는 외교관들의 각종 수당이 비과세로 지급되면서 월 1000만원이 넘는 특혜를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2000~2006년 화물운송료 및 승객운임 담합
대한항공이 캐나다에서 항공운송가격 담합으로 적발돼 과징금을 물었던 사실이 뒤늦게 밝혀져 논란이 일고 있다.11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새누리당 유의동 의원이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2년 이후 해외에서 담합으로 적발돼 과징금을...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광고문의
연락처: 604-877-1178